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탈북어민 북송 철저히 조사하라''

07/25/2022 | 07:49:24AM
''탈북어민 북송 철저히 조사하라''

한국계 영 김 연방하원의원(공화·캘리포니아, 사진)은 21일 문재인 정부 시절 발생한 탈북 어민 북송 사건과 관련해 한국 정부의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하원 외교위원회 소속인 영 김 의원은 이날 성명을 내고 "이번 사건을 철저하게 조사해 답을 얻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2019년 11월 탈북 어민이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송환될 당시 사진을 한국 통일부가 최근 공개한 것에 대해 "남한 관리들이 탈북한 두 명의 북한 어부를 강제 송환하는 것으로 보이는 사진에 매우 혼란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북한 주민들은 고문과 감금, 강제 노동, 기아 등 인권 유린의 대상이 되고 있다"며 "(이번 사건에 대한) 진실을 추구하고 책임을 요구하며 북한 인권 문제를 위해 싸우는 것을 멈추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관련 기사보기
원격근무 ↑ ''보스웨어'' 감시 급증
NFL 경기장 가른 ''태권도 발차기''
윤대통령 발언 NSC, 문제없다
버지니아 DMV, 대기시간 대폭 단축
코로나, 알츠하이머 발생 위험
스트라트퍼드 대학 ''폐교''
마스크 착용 새 가이드 발표
현대바이오, 버지니아 설립
주택 임대시장 하락세 전환
'세계 침체 확률 98%' 전망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