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우미노시즈쿠후코이단, 안전성 인정받아

05/16/2022 | 12:00:00AM
우미노시즈쿠후코이단, 안전성 인정받아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이 자파(JHFA, Japan Health Food Authorization) 재인증에 성공했다.

자파는 건강 증진 및 지식 보급 목적으로 설립된 기관으로, 영양 식품을 선별 평가해 인증마크를 발급하고 있다. 소비자들이 이를 통해 안전하고 신뢰할수 있는 제품을 선택할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하는 최대 인증 기관이다.

자파가 요구하는 조건은 일반 식음료에 요구되는 기준을 초과하여 매우 까다롭다고 알려져있다. 안전성은 물론 품질을 좌우하는 원료까지 검증을 마쳐야 한다.

자파에서는 후코이단 제품에 대한 인증 기준도 명확히 제시하고 있다. 후코이단제품의 원료, 효능을 낼수 있는 분자량, 후코이단의 분자구조와 더불어 제조 공장까지 엄격한 심사기준을 통과한 제품만이 인증 받을 수 있는 제도다. 미국 내 판매중인 후코이단 제품 중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만이 유일하게 정품 자파 인증을 받았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매 4년마다 같은 기준으로 재심사를 실시해 통과돼야 인증이 유지되는 사후 관리 또한 철저하게 이루어진다.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은 4년마다 실시되는 재평가에서도 성공적으로 인증을 마쳤다.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은 세계 유일의 후코이단 연구소인 NPO후코이단의 정회원 회사다. 매년 국립대학과 공동 연구를 통해 미국 면역 학회(AAI)에 보고서를 발표하고 있다.

건강 보조 식품 홍수시대에 품질과 안전성을 공인 받은 우미노 시즈쿠 후코이단은 세계 45개국 소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성장한 원조 후코이단 업체다. 특히 근거 중심의학을 실천하는 전문가들도 사용할 정도로 신뢰가 높다고 알려져 있다.

▷한국어 고객 상담 전화 1-866-566-9191

관련 기사보기
에어비앤비 ''파티 금지한다''
DC ''김치의 날'' 제정
''경기침체 아니라 둔화 겪을 것''
''소셜연금 만으로 살기 힘들다''
성착취 맥스웰, 징역 20년 선고
'최고의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
미국인 82%·한국인 80% ''중국 싫다''
버지니아 최고 학군은 '폴스처치'
''하루 벌어 하루 산다'' 60%
VA 원숭이두창 환자 추가 확인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