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다 잊자, 힘 합치자

01/07/2022 | 06:59:53AM
다 잊자, 힘 합치자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와 이준석 대표는 6일 국회 의원총회에서 그간의 갈등을 봉합하고 ‘원팀’이 되자며 서로 끌어안았다. 윤 후보는 “이준석 대표를 여러분이, 국민이 뽑았다. 저와 대표와 여러분 모두 힘 합쳐서 3월 대선을 승리로 이끌자”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난달 21일 상임 선거대책위원장에서 사퇴하고, 최근 선대위 개편과 관련해서도 이견을 드러내며 윤 후보 측과 갈등을 빚어왔다.

관련 기사보기
파탑스코 벨리 주립공원서 피크닉
리브라더스-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업무협약 체결
워싱턴신학대학·대학원 학위수여식
텍사스 총기사건 용의자
하워드 경찰, 커피타임 이벤트
VA한인노인회, 비영리단체 등록 2주년 기념식
한미문화재단, 코리안벨가든 10주년 기념식 개최
절해고도의 절대고독
몽고메리 칼리지 재단, 장애인 체전 기부
킹스파, 라디오서 한국식 스파 소개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