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차세대 위한 교사들의 헌신에 감사

12/14/2021 | 07:46:00AM
차세대 위한 교사들의 헌신에 감사
재미한국학교 워싱턴지역협의회가 11일 애난데일 한인커뮤니티센터에서 제33회 교사의 밤을 열고, 교사들의 헌신에 감사를 표했다. 김선화 회장은 지난 1년 동안 수고한 교사와 학부모, 학생들을 격려하고 내년에도 팬데믹 어려움을 잘 이겨내자고 했다. 이기훈 이사장도 어려움 속에서 학교를 지키며 노력한 교사들을 칭찬했다.

관련 기사보기
독립기념일 시카고 총격범
허준이 교수, 한인 첫 필즈상 수상
독립기념일 연휴, 항공편 무더기 지연·결항
재미과기협 제 51대 “김영기 회장단” 출범
2022 청소년과학기술지도자 캠프
한동훈 법무장관, 한국전쟁 참전 기념비 헌화
조태용 주미대사 동포언론 간담회
디딤새, 제 20회 세계국악경연대회 수상
가정상담소, 1호 홍보대사 위촉
주차된 트레일러 속 시신 수십구 발견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