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하루 7000보 걸으면 조기사망 위험 감소

09/08/2021 | 07:11:48AM
중년에 하루 7000보씩 걸으면 조기 사망 위험을 최대 70%까지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6일 매사추세츠대학 연구진이 의학협회저널 네트워크 오픈에 발표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하루 최소 7000보를 걷는 사람들은 그 미만으로 걷는 사람들보다 10여 년 뒤 사망 가능성이 50 ∼70% 낮았다.

연구 참가자 인종별로 7000보 이상 걷는 흑인과 백인의 사망 위험은 그렇지 않은 같은 그룹보다 각각 70%, 63% 낮았다. 성별로는 남성 58%, 여성이 72% 각각 사망 위험이 감소했다. 또한 하루 1만보가 걷기 운동의 기준으로 제시되지만, 이는 사망 위험을 줄이는 데 큰 관련이 없다고 분석했다.

관련 기사보기
공항 만족도 마이애미 1위
文 종전선언 제안한 날, 타임스퀘어에 반대 광고
후코이단 JHFA 마크 확인하세요
고단한 이민자 위한 스케치
브라카 유스 오케스트라 창단
미군 입대, 관심 가지세요
워싱턴신학대-베트남 신학교 MOU
버지니아 실업수당 지급 논란
페어팩스 백신접종 80% 넘었다
태권도 정신 계승에 힘쓰길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