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신용카드사기.신분도용 주의

10/01/2020 | 07:26:24AM
팬데믹사태로 경제가 불투명해지면서 신용카드 사기와 신분 도용이 최근 증가하고 있어 주의를 요구하고 있다.

계속되는 팬데믹으로 더 많은 소비자의 비접촉 소비습관과 쇼핑을 하면서 신용카드 사기 건수가 급증하면서 신분을 도용당하는 상황이 점점 더 많아지고 있으며 코로나 19로 많은 미국 근로자가 일자리를 잃으면서 신용카드 사용이 위축된 가운데 카드 이용자들을 노리는 범죄가 급증하자 업계는 큰 우려에 빠졌다.

신용카드 사기는 2019년부터 2020년 초까지 104% 증가했으며 전반적으로, 나이가 많을수록 금전적 손실이 큰 것으로 나타나 80세 이상은 평균 1,600달러로 신용카드 사기를 당하여 비교적 젊은 층 30~39세 사이의 사람들보다 평균 1,221달러 차이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용카드 업계 분석가에 따르면 항상 카드 거래 명세를 확인하고 일치하지 않는 청구에 대해 반드시 바로 신고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다른 예방 차원으로 애플과 구글페이 같은 디지털 지갑이나 가상 신용카드(앱 카드)를 사용하는 것을 추천했고 가상 신용카드는 주로 일회용 가상 번호를 사용하기 때문에 신용카드 사기를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한다.

김도형 기자

관련 기사보기
본사이스시 주인 폭행범 체포
‘펠로톤 런닝머신’ 아동 사망
송유관 재가동…개스 정상화 수일 걸려
아시안계 총기구매 급증
환절기 봄날씨 감기몸살 극성
은퇴후 어떻게 살아야하나
12-15세 백신접종 워싱턴 지역 시작
식당들 치킨가격 ‘골머리’
우체국 택배 배송 대란
국제선 승객에 코로나 음성증명 완화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