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메릴랜드, 낚시 3일간 무료

06/02/2020 | 07:09:48AM
메릴랜드주가 오는 6일, 13일 그리고 7월 4일에 별다른 면허없이 낚시를 할 수 있도록 허가한다.

메릴랜드는 매년 6 월 첫째 두 토요일과 독립기념일 휴일에 면허없이 낚시를 할 수 있도록 허락한다.

기간 동안은 누구든 낚시 허가 없이도 주 전역의 공공 수역에서 무료로 낚시를 할 수 있으며 어업 규제는 여전히 적용된다.

내륙수산부 직원들은 낚시 및 대여 장비에 대한 도움을 주기 위해 주 전역의 수많은 장소에서 위치할 예정이다.

해당 부서의 웹 사이트(https://www.dgif.virginia.gov/fishing/free-fishing-days)를 방문하면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2012년에 제안된 버지니아의 낚시 아이디(Fisherman ID) 프로그램은 16세 이상 주민이 바다낚시를 할 경우 연방 또는 주정부에 등록을 의무화했다.

내륙수산부는 낚시 인구, 낚시 지역, 포획 어종 등을 파악하고 수산 자원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이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낚시 허가를 받은 주민은 2012년 기준 13만 6000명으로 추정됐으며 16세 이상의 바다낚시 인구는 75만 명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됐다.

김예림 기자

관련 기사보기
웰스파고, 코로나로 대규모 감원
2차 경기부양 지원 '범위 제한'
더 이상 종의 멍에를 매지 말라
안창호 장녀 안수산은 ‘미국의 영웅’
아마존 북한 배송, 13만불 벌금 납부
치매협회, 무료 치매진단 실시
2300만명 렌트비 못내 ‘쫓겨날 위기’
한미동맹 ‘흔들’… 철수설 ‘모락’
월마트 ‘멤버십’ 서비스 도입
VA보건국, 코로나 사칭 ‘사기 주의’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