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미국인 43%, “재정 좋아질 것”

01/20/2020 | 12:00:00AM
미국인 43%가 2020년에 재정 상황이 좋아질 것이라고 응답했다.

금융업체 ‘뱅크레이트(Bankrate)’가 최근 실시한 ‘재무 전망 조사’에 의하면 43%가 2020년에 재정 상태가 나아질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 중 28%는 재정이 “조금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으며 15%는 “상당히 좋아질 것”이라고 답했다.

올해 재정 상태가 악화될 것이라고 예상한 응답자는 16%로, 41%는 작년 재정상태가 계속 유지될 것이라는 의견을 보였다.

실업률은 2019년 말 기준 50년 만에 최하 수준인 3.5%에 머물렀으며 12월 평균 시간당 수입은 2.9 % 증가했다.

미국인들은 여러 가지 이유로 재정 상황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한다.

재무 상황이 개선될 가장 일반적인 이유는 급여가 오른다는 점이었다. 올해 재정 상황이 개선될 것이라고 답한 응답자 중 49%가 올해 더 많은 돈을 벌게 된다고 답했으며 42%는 부채가 감소해 여파로 재정적으로 여유로워질 예정이라고 응답했다.

이지수 기자

관련 기사보기
DC, 생활비 비싼 도시 4위
코로나 , 한국 여행 피한다
"월급 받기전에 돈 다 지출"
워싱턴 일원, HOV 불법이용 ‘심각’
MD, 이혼하기 어려워졌다
“트럼프는 나치주의·공산주의자”
중고 사이트, 직거래 매우 위험
“코로나 19, 염려 마세요”
풍선 날렸다간 ‘벌금 250달러’
리얼ID, 온라인 신청 가능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