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스윗프로그 요거트 창업자 데릭 차, 가정폭력 유죄

09/06/2019 | 06:36:10AM
스윗프로그 요거트(sweet frog yogurt)의 한인 경영자 데릭 차(사진)씨가 가정폭력범으로 유죄를 선고 받았다.

4일 CNBC는 스윗프로그 요거트의 창립자 한인 데릭 차씨가 그의 아내에게 폭력을 가한 혐의로 지난 주 페어팩스 카운티 법원에서 배심원단에 의해 가정폭력혐의로 유죄판결로 30일 징역형을 선고 받았다.

한인 2세 경영인 데릭차씨는 지난해 말 아내를 부엌칼로 위협하고 목을 조른 혐의를 받아 페어팩스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데릭 차씨는 살인 미수, 악의적인 상해미수 등 거론됐던 다른 세가지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를 받은 것으로 밝혔다.

한편, 데릭 차씨는 2009년 스윗프로그 요거트점을 리치몬드에 1호점을 시작으로 전 세계 340개 이상의 분점을 세우고 계속 음식 사업을 구축해 가는 한인 2세 경영자로 알려져 있다.

윤양희 기자

관련 기사보기
트럼프 행정명령 서명 ‘권한 논란'
“버티기 힘들어요” … 자다가 ‘벌떡’
코로나 약품 국내산 의무화
세계 여행금지 경보 해제
버지니아 남부 지역 규모 5.1 지진 발생
자살은 답이 아니다
월마트 주차장 극장, 버지니아 3곳
PG한인회, 경찰에 마스크 전달
‘손세정제’ 마신 4명 사망
70대 한인 할머니 폭행 ‘시끌시끌’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