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스위스 전통요리, 호텔급 잠자리… 알프스 산장 가이드

스위스 전통요리, 호텔급 잠자리… 알프스 산장 가이드

[해외 트레킹 정보] 그림같은 융프라우 산장들 트레킹으로 묀히요흐산장(3,657m)·파울호른산장(2,681m) 산악열차로 쉬니케플라테 산장호텔·그린델발트 피르스트 마운틴호텔·빅토리아 라우버호른 호텔 코로나는 여행 방식도 바꿔 놓았다. 알프 ... read more
동구릉~영릉까지...가을철 조선왕릉 숲길 9개소 개방

동구릉~영릉까지...가을철 조선왕릉 숲길 9개소 개방

조선왕릉 숲길이 10월1일부터 11월30일까지 일반에 공개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기 위해 구리 동구릉 숲길을 포함한 조선왕릉 숲길 9개소를 개방한다고 29일 밝혔다. 특히, 이번 개방 ... read more
오메! 설악산 첫 단풍 들었네!

오메! 설악산 첫 단풍 들었네!

9월 26일 올해 첫 단풍 설악산 대청봉 정상에서 관측 설악산 대청봉이 단풍으로 물들었다. 올해 첫 단풍이 관측된 것. 9월 26일 설악산 정상인 대청봉(1708m)에서 소청봉(1581m)에 이르는 정상부 주능선 일대가 단풍으로 빨갛게 물 ... read more

겁없는 캐나다 여성 7인 카누&암벽등반 탐험

캐나다 여성 7명이 인적이 전혀 없는 지대에서 탐험적인 암벽등반과 모험을 펼쳐 주목을 받았다. 캐나다 서스캐처원주 북부는 캐나다에서도 가장 광활한 황야가 펼쳐진 곳이다. 이 근방에서 몇 년 동안 카누 여행을 다니던 카티 페더슨은 서스캐처원 출신의 카누 ... read more

밤하늘의 별만큼 많은 호수를… 3,000m 산에서 만나다

[신영철의 산 이야기] 비숍패스 트레일 美 최악의 가뭄 속… 물길 따라 오르는 꿈같은 트레킹 “금 중에서 가장 비싸고 귀한 ‘금’이 어떤 금인지 아세요?” “금? 뜬금없이 웬 금타령? 질문 의도를 보니 황금, 백금은 아닐 거고… 맞 ... read more

“추석연휴 사이판 간다”…트래블 버블 270여명 예약

올 추석연휴 기간 사이판(북 마리아나제도)으로 여행안전권역(트래블 버블·Travel bubble)을 예약한 승객이 270명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트래블 버블'은 코로나19의 방역 신뢰가 확보된 국가 간 격리를 면제해 일반인의 여행 목 ... read more

여행가서 백신 골라 맞는다…미국령 괌으로 몰려든 아시아인들

코로나 장기화로 해외 여행이 과거보다 어려워진 가운데, 남태평양에 있는 괌이 아시아인 사이에서 인기 여행지로 떠올랐다. 여행을 즐기며 코로나 백신까지 맞을 수 있어서다. 6일(현지 시각)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최근 대만, 일본 ... read more

짧고 굵게 힐링하기 좋은 곳...국내 인기 여행지 4곳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국내 여행이 주된 트렌드가 되면서 짧게 여행을 다녀올 수 있는 관광지가 각광받고 있다. 특히 잘 알려지지 않은 여행지 혹은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여행지의 예약 순위가 높아졌다. 디지털 여행 플랫폼 아 ... read more

코로나 끝나면 어디 갈까…''하와이’ 선호도 1위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여행이 멈춘지 1년이 넘는 시간이 흘렀다. 지친 일상 속에서 지금 당장 떠나지 못해도 코로나 상황이 끝난 이후를 상상하며 위로를 받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여행업체 인터파크투어는 내년 해외 항공권 예약 DB를 ... read more

데날리 캐신리지 15시간 걸쳐 단독 등정

숙련된 등반가 팀이 적어도 3일 걸리는 루트 미국의 챈틀 애스토가가 북미 최고봉 데날리(6,194m)의 고난도 루트 캐신리지를 단독으로 올라 화제다. 캐신리지는 1961년 이탈리아의 유명 산악인 리카르도 캐신 등 6명이 총 14일 동안 개 ... read more

[오등탈] 한여름 산행 꿀팁 TOP 6

폭염이 세계적인 현상이 되었다. 그만큼 여름 산행의 위험성이 높아졌다. 봄·가을 산행 습관 그대로 산행하는 것이 가장 위험하다. 무더위에 체력 소모가 지나치게 높은 탓에 기력이 쇠해져, 건강이 급격히 나빠지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여름 산행 요령은 무 ... read more

[카약 초보 가이드] 어서 타, 카약은 처음이지?

기본만 익히면 남녀노소 탈 수 있어…공기주입식 휴대성 좋아 카약은 원래 에스키모들이 사냥과 교통수단으로 이용하기 위해 짐승의 뼈와 가죽으로 배를 만들어 타던 것이 기원이다. 흔히 카누Canoe와 혼동하기도 하는데, 카약과 카누를 가장 쉽게 구분하 ... read more

인천공항, ‘코로나 방역 우수’ 수상…스카이트랙 선정

인천국제공항이 코로나19의 방역에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인천공항공사는 스카이트랙스(Skytrax)이 주관한 2021 월드 에어포트 어워즈(2021 World Airport Awards)에서 인천공항이 코로나19 방역 우수 공항상(COVID-19 ... read more

여름 캠핑을 더욱 시원하게 만드는 ‘완소’ 아이템 BEST 6

여름캠핑은 자연과의 싸움이다. 더위와 맞서야 하고 모기나 나방 같은 해충과도 사투를 벌여야 한다. 예전에는 텐트 하나에 아이스박스 하나, 모기향 하나로 버텼다 하지만 지금은 그런 시대가 아니다. 가정에서 쓰는 용품 못지않게 뛰어난 기능성을 갖춘 장비가 ... read more

자연치유, 일주일에 최소 3회 20분씩 숲을 걸어라

현대인들은 대부분의 시간을 실내에서 보내고 있으며, 코로나 이후 그 비중은 더욱 늘어나고 있습니다. 산, 자연이 우리에게 주는 힐링은 꼭 검증하지 않더라도 체험적으로, 사회통념적으로 인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막상 자연의 치유효과를 얻기 위해 라이프스 ... read more

걸어서 갈 수 있는 세계에서 가장 긴 길은?

세상에서 가장 긴 도보길은 어디일까? 여기서 길은 끊어지지 않고 계속되어야 하며, 오솔길이 아니라 자동차가 다닐 수 있는 도로를 의미한다. 지난 2019년 6월에 물리학자 로한 차북스와와 공학자 쿠살 무커지는 중국 남동 해안에서 시작해 중앙 ... read more

[민미정의 낭만야영] 안녕! 창백한 파란 거탑

토레스 델 파이네 트레킹 쫓기듯 8일간 160km여정…파타고니아의 보석을 걷다 내셔널지오그래픽이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곳으로 선정한 ‘토레스 델 파이네Torres del Paine’는 남미 안데스산맥의 최남단 파타고니아Pata ... read more

“네팔이 지리산이라면, 파키스탄은 설악산이에요”

“네팔 히말라야가 지리산이라면, 파키스탄 히말라야는 설악산이에요. 풍경이 정말 화려해요. 다만 그만큼 산길도 험하고 트레킹을 시작하면 중간 마을이 없어요. 수십 일간의 야영 장비를 다 가져가야 해요. 한국에서 6명이 간다면 현지 가이드와 짐 ... read more

스키 천국 크로스컨트리의 메카를 달리다

서기 1100년경 노르웨이 왕 스베레 시구르드손Sverre Sigurdsson(재위 1184~1202)은 오늘날의 오슬로 근처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스키를 활용해 승리했다. 1520년 스웨덴의 구스타보 바사Gustavo Vasa(1495~1560 ... read more

에베레스트 롱북빙하가 사라져간다

에베레스트 북쪽 중국 방면의 대표적 빙하인 롱북빙하가 기후변화로 인해 크게 줄어든 모습이 드러난 사진이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에서 사진을 비교하고 빙하 표면을 분석한 결과, 빙하 감소의 직접적인 원인은 인근 국가에서 발생한 미세먼지가 ... read more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