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나쁜 콜레스테롤 잡아주는 ‘과일’

나쁜 콜레스테롤 잡아주는 ‘과일’

크랜베리를 매일 섭취하면 뇌 기능 향상과 콜레스테롤 수치 감소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이스트앵글리아대 연구팀은 50~80대 노인 60명을 대상으로 크랜베리가 뇌 기능과 콜레스테롤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실험을 진행했다. 연구 ... read more
‘이 채소’ 다이어트에 암 예방까지

‘이 채소’ 다이어트에 암 예방까지

오이는 쓴맛과 특유의 향 때문에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리는 음식이다. 그러나, 체중 감량을 목표로 하는 사람이라면 오이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는 것도 좋을 듯하다. 오이를 넣은 물이 디톡스 효과는 물론 피부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오이물의 건강 ... read more
낮에 잠깐 낮잠… 혈압 떨어진다

낮에 잠깐 낮잠… 혈압 떨어진다

혈압이 높은 사람은 여유가 있을 때 낮잠을 자보는 게 도움이 된다. 낮잠이 혈압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된다는 해외 연구 결과가 있다. 그리스 아스클레피온 병원 연구팀은 평균 연령 62세 212명을 대상으로 낮잠과 혈압의 관계를 살폈다. 실험 전 ... read more

''이 자세''로 자면 눈 건강 최악

사람들은 저마다의 수면 자세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신체 건강을 위해서는 자면서도 ‘올바른 수면 자세’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가장 이상적인 수면 자세는 척추의 ‘S자 곡선’이 유지되는 자세다. 척추는 목, 등, 허리 등을 지탱하고 ... read more

''이 음식'' 공복에 먹으면 소화불량 생겨

다이어트를 위해 아침을 간단한 과일로 대신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공복에 먹으면 몸에 좋지 않은 과일이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빈속에 먹으면 안 되는 과일들을 알아본다. ◇토마토 토마토를 공복에 먹으면 소화불량, 위궤양 등이 생길 수 ... read more

''이곳'' 퉁퉁 붓는 것… 암 의심 신호

노인에게 하지 부종(다리·발이 붓는 것)은 비교적 흔한 증상이다. 그런데 노인의 하지 부종은 오래 앉거나 서 있어서 발생하는 하지 부종과 달리 특정 질환에 의해 생기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증상이 나타난 뒤 일주일 내에 부기가 빠지지 않으면 병 ... read more

식중독균 감염 가장 많은 음식 3

식중독 환자 수는 보통 여름에 많다. 그러나 5월에도 만만치 않다. 균이 증식할 환경은 조성됐는데 아침·저녁으로 쌀쌀해 사람들이 방심하기 때문. 식중독 감염이 가장 많은 음식을 소개한다. ◇김밥 김밥은 오랫동안 대규모 식중독 사태의 ... read more

''이 나이''부터 대장내시경 꼭!

대장암은 발생률 4위의 암이다.(2019년 암발생통계) 흔한 암이지만 특별한 전조증상 없이 찾아오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대장내시경 검사를 꼭 해야 한다. 보통 50세부터는 국가 검진에 대장암 검사가 포함돼 있지만, 전문가들은 최근 젊은 대장암 ... read more

''이런 증상'' 있으면, 커피 자제해야

몸에 특정 질환이 있다면 음식을 가려 먹는 게 도움이 된다. 어떤 질환이 있을 때 어떤 음식을 피하는 게 좋은지 알아본다ㅣ. ▷커피·에너지음료=소변을 잘 못 참거나, 방광근육 문제가 있는 과민성방광이 있다면 커피나 에너지음료를 피해야 한다. ... read more

매일 커피 찾는 이유는 ''습관''

습관적으로 커피를 마시면 피곤하지 않아도 의지와 상관없이 커피를 찾게 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던캘리포니아대 연구진은 습관과 행동 간 연관성을 확인하기 위해 대학생 100여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일주일 동안 참가자를 추 ... read more

''이것''만 해도, 혈관 탄력 좋아져

하루 종일 책상에 앉아 있는 사람들은 잠깐이라도 일어나 제자리걸음을 하는 게 좋겠다. 혈액순환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성균관대 스포츠과학과 연구팀이 성인 남성 30명을 대상으로 일시적인 좌식(坐式) 차단의 효과를 연구했다. 30명을 두 ... read more

''암'' 위험높이는 습관 4가지

사망원인 1위가 암(癌)이다. 그 만큼 암은 치명적인 질환인데, 일상 중에 암 위험을 높이는 습관을 지속하는 사람들이 있다. 암 위험 높이는 습관들을 알아본다. ◇뜨거운 음료 즐겨 마시기 뜨거운 음료를 반복해서 마시면 식도암 발생 위 ... read more

수명 최대 13년 연장... 식단

운동이나 영양제에 밀려 중요성이 간과되곤 하지만, '식사'는 건강한 삶의 기초가 된다. 최근엔 장수의 비결이 건강한 식단에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노르웨이 베르겐대 국제보건 및 일차의료학 연구진에 따르면 건강한 식단을 따를수록 기대수명도 ... read more

''손'' 통증 ... 의심할 수 있는 질환

◇손가락 마디가 아프다면? 관절염손에는 많은 관절이 있고, 이러한 관절은 누구나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퇴행성 관절염으로 진행한다. 손가락 끝 마디가 붓고, 물집이 생기고, 튀어나오고 변형되는 식이다. 관절염은 치료해도 증상 악화를 막거나 원래의 상 ... read more

골다공증 방치하면 사망까지…

빠른 인구 고령화에 따라 노인성 질환에 대한 관심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 대표적인 노인성 질환 중 하나인 골다공증은 가벼운 충격에도 뼈가 부러질 정도로 뼈가 약해진 상태지만 증상이 없어 치료를 받지 않거나, 치료를 시작했더라도 임의로 중단하는 경 ... read more

요리 ''중간중간''에 손 꼭 씻어야

음식을 만들기 전에 손을 씻는 건 상식이다. 그런데 요리 도중에도 주기적으로 손을 씻어줘야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노스캐롤라이나주립대 연구진은 300명의 연구 참가자를 모집해 142명에게만 음식 조리 시 지켜야 할 위생수칙을 알려줬다. ... read more

눈 건강에 좋은 식품은…

나이가 들면 눈이 침침해지고 시력이 저하된다. 눈은 노화가 빠르게 일어나는 신체 기관 중 하나로, 일단 노화되기 시작하면 회복이 어렵다. 평소 눈 건강을 부지런히 관리해야 하는 것도 이 같은 이유다. 특히 최근에는 전자 기기 사용이 늘면서 눈 ... read more

손소독제 사용시 손 ''따끔''거리면…

코로나19 팬데믹이 오래 이어지면서 손소독제를 사용하는 사람이 많다. 그런데 손소독제를 쓸 때마다 손이 '따끔'거리는 사람들이 있다. 이유가 뭘까? 우선 손에 상처가 있을 확률이 크다. 손소독제 속 알코올이 상처를 자극하면 통증이 발생하기 때 ... read more

당뇨·심장병 위험 낮추는 식단

‘녹색 지중해식’ 식단이 일반 지중해식 식단보다 심장병, 당뇨병, 지방간 발병률을 낮춰준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녹색 지중해식 식단이란 일반 지중해식 식단처럼 야채·과일·곡물·올리브오일 등을 먹으면서도, 모든 육류를 식물성 단백질로 대체하고 추 ... read more

나이들수록 유산균을 먹어야 하는 이유

면역력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 면역력을 높이는 방법은 어렵지 않다. 충분한 수면과 가벼운 운동, 손 잘 씻기. 여기에 유산균을 함께 섭취하면 좋다. 장에는 면역세포의 약 60% 이상이 집중돼 있는데 유산균을 꾸준히 먹으면 장 속 유해균을 감소 ... read more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