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일출이 빠른 산 10위 북한산

12/29/2022 | 08:00:18AM
일출이 빠른 산 10위 북한산
수도권에 위치한 유일한 국립공원인 북한산은 서울과 수도권에서 가장 사랑받는 산으로, 신년 일출명소로도 유명하다.

남한의 육지 명산 중에는 열 번째로 신년 일출이 빠른 산이다. 위도가 높고 서쪽으로 치우친 위치 때문에 설악산 대청봉에 비해서 5분가량 해 뜨는 시간이 늦다.

북한산 주능선 어디나 일출이 좋지만, 그중 백운대를 최고로 꼽는다. 바로 옆에 솟은 인수봉과 어우러진 해돋이가 연출하는 풍광이 남다르기 때문이다. ‘백운대 일출’은 북한산국립공원 탐방객들이 선정한 북한산 10대 경관 중 1위를 차지했을 정도다. 매년 1월 1일이면 백운대에서 일출을 맞으려는 사람들로 긴 행렬이 늘어설 정도다.

우이동 버스종점에서 차량으로 접근이 가능한 도선사주차장(약 1.6km)에 위치한 백운탐방지원센터에서 백운대 정상까지는 약 2.1km로 1시간30분이면 오를 수 있다. 도로구간 중간지점인 할렐루야기도원 입구 삼거리에서 오른쪽 백운대 제2지킴이터로 올라서면 능선길을 따라 구 우이산장 위쪽 갈림목까지 오를 수도 있다.

백운대 직등로는 짧은 시간에 백운대 정상에 오를 수 있기는 하지만, 신년일출을 보려면 조금 서두르는 것이 좋다. 워낙 많은 등산객으로 붐비기 때문에 산길에 정체가 심해 오도 가도 못하게 될 수도 있다. 최소 일출시간 30분 전에 백운대 정상에 도착할 수 있도록 산행일정을 잡는 것이 좋다.

관련 기사보기
이토록 장엄한 빙하도 언젠가 숨이 멎겠지…
남한강 구비구비 375㎞, 여강에서 꽃 한송이 피우다
수도권에서 맛보는 ‘강원도 산세’
태평양과 빙하와 우림이 공존 ‘거인의 땅’
정상 일출, 8부 능선 만경사 일몰 일품
수행하며 해탈에 이르는 ‘달마의 길’
절대 아래를 보지 마세요! 절벽에 매달린 오싹한 길
안나푸르나에서 닭 백숙을 삶다
새해, 상서로운 아침의 산
만년설, 야생화, 활화산이 한 곳에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22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