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통조림 햄, 한번따면 다 먹어야

11/08/2021 | 12:15:25PM
통조림 햄, 한번따면 다 먹어야

남은 통조림 햄을 원래 담겨있던 통에 그대로 넣은 뒤 보관하는 사람이 많다. 그러나 이런 행동은 피해야 한다. 햄이 공기와 만나면 급속도로 상할 수 있기 때문이다.

통조림 햄은 1인 가구 필수품이다. 간편하게 먹을 수 있고 활용도도 높다. 게다가 가열살균 과정을 거쳐 유통기한도 길다. 가열살균은 포장 전에 햄에 열을 가해 부패를 일으키는 세균과 미생물을 사멸시키는 과정을 말한다.

그런데 통조림 햄을 개봉하면 세균과 미생물이 급속도로 번진다. 다른 가공 햄과는 달리 방부제가 따로 들어있지 않은 탓이다. 또 햄의 지방 성분은 공기와 접촉하면 산패되기 쉽다. 산패는 기름이 공기와 만나 맛과 색상이 변하며 악취를 발생하는 현상인데 독성 물질을 유발할 수 있다.

가장 좋은 방법은 개봉했을 때 다 먹는 것이다. 그러나 부득이하게 보관해야 한다면 칼이나 손이 닿았던 부분에 식초를 바른 뒤 랩에 돌돌 말아 냉장 보관하는 게 좋다. 이렇게 해도 2~3일 내에는 먹어야 한다.

한편, 통조림 외관에 흠이나 구멍이 있다면 공기가 유입됐다는 뜻이므로 먹어선 안 된다. 또 통조림이 부풀어있다면 미생물과 세균이 번식해 부패 가스가 찼을 가능성이 크므로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

관련 기사보기
''장(腸) 지키는 습관은?
몸속 독소 제거하는 ''천연 디톡스 식품''
다이어트, 무엇을 먹느냐가 중요
손발 시린 ‘수족냉증’…
가슴 아픈데, 폐암? 초기에는…
밤 10~11시, 심장 건강 취침시간
“결혼생활 오래하려면 침대 따로 쓰세요”
건조한 눈, ''이곳'' 눌러 해결
귀에서 심장박동 소리가… 무슨 문제길래?
비타민C, 식전 식후..뭐가 좋을까?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