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오등탈] 한여름 산행 꿀팁 TOP 6

08/20/2021 | 08:18:43AM
 [오등탈] 한여름 산행 꿀팁 TOP 6
폭염이 세계적인 현상이 되었다. 그만큼 여름 산행의 위험성이 높아졌다. 봄·가을 산행 습관 그대로 산행하는 것이 가장 위험하다. 무더위에 체력 소모가 지나치게 높은 탓에 기력이 쇠해져, 건강이 급격히 나빠지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여름 산행 요령은 무엇인지 알아보자.

1 방심은 금물 맑고 화창한 날씨는 방심을 불러온다. 여름 산행이 위험하다는 경각심을 가지고 있어야 안전한 산행이 가능하다. 모든 사고의 원인은 방심에서 시작된다.

2 오후 3시 이전 하산 폭염이 절정에 이르는 오후 3시 이전에 하산을 마치는 것이 좋다. 아침 일찍 산행을 시작해 일찍 하산하는 것이 여름 산행 원칙이다. 짧은 코스라면 오후 4시 이후에 시작해 해가 지기 전에 끝내는 것도 노하우.

3 평소 물 3배 준비 여름 산행 특성상 땀을 많이 흘리므로 평소 마시는 물의 3배는 준비해야 안전하다. 하산 후 물이 남았다면, 괜히 무겁게 짐만 늘린 것이 아니라 그만큼 든든히 내 안전을 지킨 것이다.

4 등산복이 곧 매너 한여름철 쿨맥스 같은 기능성 소재의 옷이나 얇은 화학섬유의 옷을 입어야 산행이 쾌적하고 주변 사람들에게 피해를 덜 줄 수 있다. 여벌옷을 준비해 하산 후 상의만이라도 갈아입으면 매너 100점이다. 속옷도 순면 소재는 피하는 것이 좋다.

5 자외선 차단용 모자와 선크림 오존층 파괴로 자외선이 강해졌다. 고도 높은 능선은 자외선이 더 강하다. 햇볕을 막아 주는 창 넓은 모자를 쓰고, 선크림을 꼼꼼히 발라야 한다. 산행용 선크림은 자외선B 차단 지수 SPF 50 이상, 자외선A 차단 지수 PA +++ 3개 이상을 택하는 것이 좋다.

6 여름 산행의 필수장비 선글라스 자외선 강한 여름에 선글라스는 멋내기용이 아닌, 필수장비다. 계곡 수면에서 반사된 햇볕과 겨울 눈밭에 반사된 햇볕까지 막아 주는 편광렌즈를 사용하면 눈 건강에 더 좋다. 본 기사는 월간산 8월호에 수록된 것입니다.

글 신준범 기자 사진 셔터스톡

관련 기사보기
겁없는 캐나다 여성 7인 카누&암벽등반 탐험
밤하늘의 별만큼 많은 호수를… 3,000m 산에서 만나다
“추석연휴 사이판 간다”…트래블 버블 270여명 예약
여행가서 백신 골라 맞는다…미국령 괌으로 몰려든 아시아인들
짧고 굵게 힐링하기 좋은 곳...국내 인기 여행지 4곳
코로나 끝나면 어디 갈까…''하와이’ 선호도 1위
데날리 캐신리지 15시간 걸쳐 단독 등정
[카약 초보 가이드] 어서 타, 카약은 처음이지?
인천공항, ‘코로나 방역 우수’ 수상…스카이트랙 선정
여름 캠핑을 더욱 시원하게 만드는 ‘완소’ 아이템 BEST 6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