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매일 ‘이것’ 먹으면 암 위험 45% 떨어져

04/22/2021 | 12:00:00AM
매일 ‘이것’ 먹으면 암 위험 45% 떨어져

매일 버섯을 먹은 사람은 암 발병 위험이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학 연구팀은 1966~2020년에 발표된 암 연구 17개를 메타분석해 1만9500명 이상의 암 환자 데이터를 바탕으로 버섯 섭취와 암 위험 사이의 관계를 연구했다.

그 결과, 매일 18g의 버섯을 먹은 사람들은 버섯을 먹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암 발병 위험이 45% 더 낮았다. 연구팀은 버섯에는 항산화 물질인 에르고티오네인이 풍부해 산화 스트레스로부터 몸을 보호하고 암 위험을 낮출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식단에 다양한 종류의 버섯을 포함시킬 경우 암 발병 위험이 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연구팀은 버섯을 꾸준히 먹은 사람들은 암 중에서도 특히 유방암 위험이 상당히 낮았다고 밝혔다.

연구를 진행한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학 연구팀 존 리치 교수는 “이번 연구가 버섯의 암 예방 효과에 대한 중요한 증거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영양학 진보 학술지(Advances in Nutrition)'에 최근 게재됐다.

관련 기사보기
우울증에 시달리는 아이들…폭식에 과도한 수면까지
잇몸에서 피 철철…"비타민C 부족 탓"
고혈압약 OO 같이 먹으면 더 좋다
소변 색이 보내는 건강 신호
암환자 수 1위 ‘유방암’… 위험한 음식은?
피부 노화 걱정되면 ‘OO색 마스크’ 쓰세요
담배 끊을 때, 같이 끊어야 할 ''2가지''
근력운동 ''이틀에 한 번''만 해야
약 없이 혈압 낮추는 방법 15가지
치질 오래 방치하다간… 암 된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