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복통 완화하는 '마사지법'

09/18/2020 | 10:42:28AM

변비가 있거나 과민성장증후군을 앓는 사람은 갑자기 배가 아파 당황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특히 지하철·버스 등 대중교통이나 공공장소에서 복통이 생기면 더 난감하다. 이럴 때, 약을 먹어도 되지만 배를 만져 통증을 줄이는 것도 방법이다. 복통을 완화하는 마사지법을 알아본다.

복부를 시계 방향으로 눌러 자극하면 장운동이 원활해져 통증을 완화한다. 엄지손가락을 제외한 네 손가락으로 장의 운동 방향인 시계방향으로 배를 천천히 누르면 된다. 5분 정도 지압하면 통증을 완화하는 엔도르핀 호르몬이 분비돼 효과를 볼 수 있다. 단, 배를 너무 세게 두드리면 통증이 심해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이외에도 장의 움직임이 둔해져 생긴 복통일 땐, 가볍게 걸으면 통증을 완화할 수 있다. 몸을 움직이면 장운동이 활발해진다.

만약 체한 것처럼 윗배가 아플 땐 손을 지압하면 도움이 된다. 엄지와 검지 사이 움푹 팬 부분을 지그시 눌러준다. 살짝 통증이 느껴질 정도로 강하게 누르면 된다. 한의학에서는 이 부분을 '합곡혈'이라 하는데, 합곡혈을 누르면 혈액순환을 촉진해 소화불량을 완화한다고 본다.

관련 기사보기
가래 없애는 '간단한' 생활습관!
의사·약사가 가장 많이 먹는 영양제?
목주름 보면 나이도 보여
코로나19 예방하는
체한 줄 알았는데…'심근경색'?
밤에 소변 마려워 깬다면
코로나19 vs 비염, 구분
위(胃) 살리는 식품 4
백신도 없는 '코로나 블루'
하루아침 실명되는 '섬뜩한 병'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