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떠나는 그날을 기다리며…" 부킹닷컴, 여행 위시리스트 공개

07/31/2020 | 12:13:13PM
코로나19의 여파로 여행심리가 위축된 가운데 디지털 여행 기업 부킹닷컴이 코로나19 이후 달라진 여행 위시리스트를 공개했다. 고객들이 3월 초부터 두 달간 ‘위시리스트’에 저장한 10만 곳이 넘는 여행지에 분포된 수백만개의 숙소 정보를 분석하여 여행이 가능한 시기를 기다리는 이들이 꼽은 인기 여행지 및 숙소 유형을 발표했다.

인도네시아 발리, 스페인 안달루시아, 영국 런던, 미국 플로리다, 프랑스 파리 등의 도시들이 여전히 전 세계인들의 여행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인기 여행지로 꼽힌 가운데, 현재의 코로나19 시기에 전 세계 유저들의 위시리스트 숙소 중 절반 이상(51%)을 각국의 국내 숙소들이 차지했다는 점은 놀랍지 않은 결과였다. 이는 위시리스트에 저장된 숙소 중 약 3분의 1(33%)정도만이 국내 숙소였던 전년 동기 대비 눈에 띄는 증가세다.

3∙4월 동안 부킹닷컴 한국 유저들의 국내 여행지 위시리스트에는 서울, 서귀포, 제주, 부산, 강릉 등이 상위 5위권에 들었으며, 속초, 인천, 여수, 전주, 경주가 그 뒤를 이었다. 특히, 상위권 10개 도시 중 약 70%가 바다를 품은 도시들이 차지하며 뻥 뚫린 자연 경관을 즐길 수 있는 바다 지역이 인기 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야외활동을 자제해왔던 유저들의 여행 욕구가 반영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상위권 5개 도시 중 서울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을 다녀온 한국인 여행객들은 바다, 해변산책 등 자연 경관을 매력 요소로 꼽은 반면, 타 지역 대비 도시적인 이미지가 강한 서울과 부산에서는 미식경험이 여행객들의 마음을 끈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별 위시리스트 순위를 보면 한국이 1위에 오른 가운데, 인도네시아, 태국, 일본 등 물리적, 심리적 거리감이 상대적으로 좁게 느껴지는 아시아권 국가들이 상위 5위권을 차지했으며, 미국, 베트남,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이 그 뒤를 이었다. 이외에도, 한국인 유저들의 위시리스트에 가장 많이 오른 숙소 유형으로는 평균인 40%를 훨씬 웃도는 56%를 차지한 호텔로, 이는 한국 내 호캉스 트렌드를 실감케 했다.

관련 기사보기
볼리비아..이곳은 지구일까?
고봉 58개 완등해 난민 기금 모금
암벽 등반에 빠진 유명 연예인들
미국 데스밸리 최초 무지원 종주
양평 물길과 걷는 길
피레네산맥 무지원 일시종주
차박이 대세다!
경상도의 명산 '광평추파 천황산'
자연을 간직한 '남미의 낙원'
"스위스" 이곳이 바로 풍경의 끝판왕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