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코로나19, 70대 사망률 35%...노인 대상 건강관리 수칙 나와

03/20/2020 | 01:41:55PM
코로나19, 70대 사망률 35%...노인 대상 건강관리 수칙 나와
코로나19에 걸리면 사망 위험이 높은 노인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 19 예방 및 건강관리 수칙이 나왔다.

대한노인병학회는 "신체·정신적으로 면역기능이 떨어져 있는 노인은 타 연령층에 비해 코로나 19에 매우 취약하며, 감염 시 증상이 빠르게 악화돼 사망에 이를 수 있어 건강 관리 수칙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 노인의 91%가 심혈관질환, 당뇨병, 폐질환 등 1가지 이상의 만성질환을 보유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경희대병원 가정의학과 원장원 교수(대한노인병학회 이사장)는 "코로나 감염으로 인한 국내 사망자 통계(18일 기준)를 살펴보면, 60대 19%, 70대 35%, 80대 이상 37%로 노년층의 비율이 굉장히 높다"며 "특히 노인에서 폐렴은 열이나 기침과 같은 호흡기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는 적은 반면 식욕부진, 호흡곤란 및 정신이 오락가락하는 것 같은 섬망증상이 흔하다는 특수성이 있기 때문에 관찰시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대한노인병학회에서 제시하는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노인 건강관리 수칙은 다음과 같다.

-손을 자주 씻습니다. 특히 코를 풀거나 기침을 했을 때, 공공장소를 방문하고 돌아온 경우에는 비눗물로 최소 20 초 이상 손을 씻어야 합니다. 비누가 없는 경우 60% 이상 농도의 알코올 소독제를 사용해도 됩니다.

-얼굴, 코, 눈을 손으로 만지는 일을 피하도록 노력합니다.

-외출을 삼가하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 특히 환기가 잘 되지 않는 밀폐된 장소를 피하도록 합니다.

-꼭 외출을 해야할 때에는 본인과 타인의 안전을 위하여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합니다.

-가급적 집에서 생활하되 간단한 운동과 규칙적인 식사, 그리고 채광으로 건강을 유지하도록 노력합니다.

-만성질환으로 복용 중이던 약물이 떨어진 경우, 임의로 약을 중단하지 말고 건강한 보호자에게 대리처방을 받을 수 있는지 해당 병의원과상의합니다.

관련 기사보기
여름철 학교에선 'KF94'보다 '덴탈마스크'
노인, 운동 꾸준히 하면 '기억력' 좋아져
매일 6번 이상 손 씻으면, 코로나 위험 3분의 1로 '뚝'
칼슘, 부족해도 과해도 문제… 어떻게 먹어야 하나?
하루 2~3잔 '이것' 마시는 사람, 뱃살 더 적다
"어린이·청소년도 코로나19 위험하다"
근력 운동은 상·하체만? 온몸의 '작은 근육'도 중요
‘단짠단짠’한 음식 즐긴다면, 당신은 예민한 사람?
하루 2600번 만지는 스마트폰 소독이 더 중요
기름진 음식 좋아하나요? '이곳' 건강 위험합니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