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서울시,'기생충'투어코스로 신한류 열풍 잇는다

02/25/2020 | 10:33:12AM
서울시,'기생충'투어코스로 신한류 열풍 잇는다
영화 '기생충'이 세계적 신드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지난해 한국 영화 최초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미국 영화의 상징과도 같은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을 포함해 감독상, 각본상 및 국제영화상까지 총 4관왕을 수상하며, 전 세계는 말 그대로 '기생충' 열풍에 휩싸여 있다.

이에,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대표이사 이재성)은 영화 속 대표적인 서울 촬영지를 배경으로 '영화 전문가와 함께하는 팸투어'를 기획, 영화 속 숨은 이야기를 풀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벤트 성격의 팸투어 진행 후, 이를 관광 코스로 개발하는 방안도 구상하고 있다.우선 관광객이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함은 물론 촬영지에 대한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포토존도 마련하여 관광객의 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영화 속 주요 촬영지였던 마포구 '돼지쌀슈퍼'와 '기택 동네 계단'-종로구 '자하문 터널 계단'-동작구 '스카이피자'로 이어지는 '영화 <기생충> 촬영지 탐방코스'는 이미 지난해 12월, 서울관광 홈페이지를 통해 소개되어, 6만 뷰를 돌파했다. 뿐만 아니라, 서울시는 봉준호 감독의 또 다른 대표작품(괴물, 살인의 추억, 옥자, 플란다스의 개)의 서울 촬영지를 엮어 코스로 개발하고, 국내외 영화 팬, 영화 전문 리뷰어(인플루언서) 등과 함께하는 팸투어도 기획 단계에 있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영화 <기생충> 촬영지 탐방코스'를 통해 한국 영화의 위상을 제고하는 것은 물론, 한류도시 서울의 매력과 품격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 또한, 제2의 '기생충'과 같은 한류 콘텐츠를 지속 발굴하고 기획하여, 더 많은 관광객 유치에 힘쓸 예정이다.

한편,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한류 관광 활성화 사업을 통해, K팝, K드라마, K뷰티, K푸드 등 세분화된 한류관광 정보를 매월 개발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공식 관광정보 웹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어권으로 게재된 한류 코스를 참고하면 된다.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새 역사를 쓰고 있는 영화 '기생충'의 서울 내 주요 촬영지는 국내뿐 아니라 외국 팬들도 찾는 성지순례 코스가 됐을 정도로 신드롬이자, 한류관광 그 자체"라면서 "K-POP, K-DRAMA에 이어 K-MOVIE까지 한류 콘텐츠에 대한 높은 세계적 관심이 현재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있는 우리 관광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보기
에메랄드 물결 위 갓 잡은 생선과…'힐링' 한잔
당신이 모르는 '하와이 해변' 이야기
"할머니랑 강아지랑 왔어요"… 2020년도 여행 키워드는 '가족여행의 재구성'
계곡 다섯 개 절벽 수천 개… 대자연 속 걸어볼까
일본 애니메이션의 고전… 지갑을 열게하는 동심의 향연
분재처럼 펼쳐진 소나무 섬들… 고즈넉한 사찰 속 '꿈의 정원'
작년 방일 한국인 관광객, 전년比 25.9% 급감
해외여행시 한국인이 가장 많이 지출하는 분야 1위는?
끝없는 겨울 축제… '베트남의 진주' 푸꾸옥에서 보내는 특별한 연말연시
동·서양 문화의 공존(共存)… '도박'의 도시에서 '가족여행'의 도시로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