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이승기, 기부 이유 '지속적 관심 중요'

01/13/2023 | 12:00:00AM
이승기, 기부 이유 '지속적 관심 중요'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생일을 맞아 5억 5천만 원을 기부한 소감을 밝혔다.

이승기는 13일 재난구호 활동 지원을 위한 이동급식차량과 혈액 부족 문제 해소를 위한 헌혈버스 제작 지원금 5억 5천만 원을 대한적십자사(회장 신희영)에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대한적십자사의 고액기부자 모임인 '레드크로스아너스클럽(RCHC)'의 회원으로 사회공헌활동에 묵묵히 참여해 온 이승기에게 '적십자회원유공장 최고명예대장'을 수여했다. 최고명예대장은 적십자 재원조성 및 인도주의 활동에 공헌하며, 누적 기부금 5억 원 이상의 개인 및 단체에 수여하는 표창이다.

이후 이승기는 자신의 채널을 통해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및 헌혈버스 제작 지원에 나선 이유를 직접 밝혔다. 그러면서 "재난 상황, 그리고 응급상황은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는 일이다. 저의 기부가 재난과 병마로 고통받는 이웃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또 이승기는 "이 기부금이 필요한 곳에 쓰일 수 있도록 중간에서 고생하시는 분들이 많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분들께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 또한 우리사회의 온도를 높여주는 많은 분들께도 감사드린다"며 "제 역할은 기부에서 끝나지만, 어려운 이웃에 대한 관심은 끝나지 않길 바란다. 어느 한 사람의 일시적인 기부보다 많은 분들의 지속적인 관심이 훨씬 중요하다 느꼈다"고 밝혔다.

이승기는 매년 대한적십자사를 비롯한 다양한 사회단체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대형 산불 이재민 긴급구호 활동뿐만 아니라 보호종료아동 등 소외계층 지원사업을 비롯한 지역사회의 다양한 어려움 해결에 관심을 가져왔다.

최근 대한적십자사를 직접 찾은 이승기는 신속한 재난구호 활동 지원을 위한 이동급식차량과 원활한 혈액수급 및 헌혈자 편의성 개선을 위한 헌혈버스의 필요성에 깊이 공감하여 기부를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승기는 최근 서울대어린이병원에 진료환경 개선 기금 20억 원을 기부했으며, 앞으로도 꾸준한 기부를 이어가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예정이다.

관련 기사보기
오영수, 강제추행 혐의 전면 부인
최연소 황민호, 24살 차 박건우에 만장일치 승
박세리 ''母에 5캐럿 다이아 반지 선물''
연예계 ‘병역비리 게이트’ 터졌다
‘전원일기’ 장녀 엄유신, 출연 정지 사연 고백
‘백반기행’ 임백천, 대한민국 2대 도둑의 위엄
샘김 父, 美 강도 총격 사건으로 사망 ‘충격’
이성민, 배고파 울었던 극단시절에 결혼 이야기까지…
김수미 ''시어머니가 신사동 건물 내앞으로 해줘…''
故박윤배와 기적 같은 재회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22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