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정동원, 가장 친한 형? 장민호

01/05/2022 | 10:16:37AM
정동원, 가장 친한 형? 장민호
5일 전파를 탄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선 지난주에 이어 사선가를 방문한 트로트 왕자 정동원과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가장 친한 형으로 정동원은 장민호를 꼽았다. 정동원은 “실제로 아빠 역할을 해주고 있다. 일주일에 한 두번은 전화를 하고 있다. 그렇게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라며 돈독한 관계를 언급했다.

정동원은 “지금처럼 노래하면서 혜은이 선배님처럼 어른이 돼서도 활동하고 싶다”라고 소원을 드러냈다. 박원숙은 “근데 나는 영원히 그 모습으로 남았으면 좋겠다. 나의 영원한 정동원으로. 청년의 골격이 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정동원은 “지금은 젖살이 많이 빠졌다”라고 설명했다.

관련 기사보기
''공조2′ 현빈·윤아· 추석 흥행 하드캐리
진서연, 등에 어떻게 저런 주름이?
주원 ‘카터’, 대본 보자마자 도전 결심
소녀시대, 5년 만에 완전체 음방 출연
방탄소년단 제이홉‘롤라팔루자'' 피날레
이윤미, ''♥주영훈'' 자랑하고 싶은 각선미
SM·이수만, “미래 함께 그려가고파”
‘더 킬러’ 장혁이 기획한 액션 어떨까
송가인 “스캔들? … 개X도 없다”
“수지 美쳤다” 반응 폭발 웨딩 드레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