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으로 별세

09/03/2021 | 09:02:50AM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으로 별세
‘여고시절’ 등을 부른 1970년대 인기 가수 이수미(69)가 폐암 투병 중 별세했다.

3일 유족과 가요계에 따르면, 이수미는 지난해 12월쯤 폐암 3기 판정을 받고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투병 생활을 하던 중 전날 별세했다.

1952년 전라남도 영암에서 태어난 이수미는 1969년 ‘당신은 갔어도’로 데뷔했다. 1972년 발표한 ‘여고시절’이 히트곡이 되면서 톱스타 반열에 올랐다.

허스키하고도 호소력 있는 음색으로 높은 인기를 누린 그는 TBC 7대 가수상, MBC 10대 가수상을 잇달아 수상했다. 가수들의 권익 보호에도 관심을 갖고 대한가수협회 이사와 감사직을 수행하기도 했다.

빈소는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B1) 3호실. 발인은 5일 오전 11시. 장지는 양평 선영.

관련 기사보기
진서연, 등에 어떻게 저런 주름이?
주원 ‘카터’, 대본 보자마자 도전 결심
소녀시대, 5년 만에 완전체 음방 출연
방탄소년단 제이홉‘롤라팔루자'' 피날레
이윤미, ''♥주영훈'' 자랑하고 싶은 각선미
SM·이수만, “미래 함께 그려가고파”
‘더 킬러’ 장혁이 기획한 액션 어떨까
송가인 “스캔들? … 개X도 없다”
“수지 美쳤다” 반응 폭발 웨딩 드레스
‘옥장판’ 사태 어디까지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