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 당해” A씨, 황당 주장하며 국민청원까지

06/22/2021 | 03:03:24PM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 당해” A씨, 황당 주장하며 국민청원까지
한 누리꾼이 가수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며 국민청원까지 게재했다. 성시경이 별다른 입장을 보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누리꾼들은 “황당하다”는 반응이다.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왜 내 지인들이 병원에 안 보내고 동의하고 날 믿을까요? 1월부터 실명 SBS 고릴라도 썼는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 따르면 작성자 A씨는 성시경이 지난해부터 자신을 스토킹하면서 개인정보를 알아낸 후 가스라이팅을 한다고 주장했다.

A씨는 자신이 SNS, 프로필 사진을 교체하면 성시경도 SNS에 비슷한 사진을 게재한다는 주장도 덧붙였다.

또한 A씨는 현재 성시경과 사랑을 나누고 있는 사이라면서 지난해 여름 이후부터 MBC, KBS, SBS 등 다수의 라디오에 성시경 노래가 나오거나 자신과 관련된 내용이 나온다고 주장을 이어나갔다.

"막장 드라마 같죠? 사실입니다. 가스라이팅이 무섭습니다"라는 A씨는 성시경 측이 자신을 고소하지 않는 이유로 "진짜여서 그런거다"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A씨는 지난달 3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가스라이팅 정신적 피해 처벌 강화, 인스타 실명제, 방송 직권남용법 규제(가수 성시경 중심으로 8개월 이상 방송3사 라디오로 집단가학, 가스라이팅 당함)"이라는 제목으로 청원글을 게시하기도 했다.

이에 다수의 네티즌은 A씨의 주장에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으며, 성시경 측은 별다른 입장은 내지 않고 있다.

관련 기사보기
전지현, 최준혁과 이혼설 종결
“14번의 만남과 이별” 박명수·한수민, ‘결혼’ 위해 가출에 꿈도 포기!
‘유퀴즈’ 김고은, 한예종 3대 여신? ‘도깨비’ 이후 큰 슬럼프
미스터트롯 6명, TV조선 매니지먼트 계약 종료…이후 행보는?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으로 별세
日한류 붐 중심..박서준 출연작, 신드롬급 인기 열풍
아프간 출신 모델 비다 “12살 여아와 결혼하는 탈레반, 절대 못 믿어”
가희, 아슬아슬한 한 뼘 비키니… ‘168cm·51kg’ 몸매 자신감 폭발
''몸값 3백억'' 김수현, 전용기x보안요원 천 명 배치 국빈대접 받아 (''TMI뉴스'')
‘와카남’ 이수영 “직원들 모두에게 부동산 선물”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