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SNS에 직접 ‘남친’ 공개한 한예슬

05/13/2021 | 12:00:00AM
SNS에 직접 ‘남친’ 공개한 한예슬

유명 여배우 중에서 남자친구를 직접 공개하는 사람이 몇 명이나 될까. 딴 사람들은 들킬까 봐 몰래 만나고, 숨기고 또 숨기는데, 한예슬은 본인이 직접 공개했다. 그것도 SNS에.

한예슬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한예슬이 서울의 모 레스토랑을 방문한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진 사진에는 검은색 반팔 티를 입은 남성이 앉아 있었고, 배우 못지 않은 훈남 비주얼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예슬은 해당 사진에 모자이크 처리나 이모티콘 등을 넣지 않고, 남성의 얼굴을 그대로 공개했다. 너무나 자연스러운 남자친구 공개에 "진짜 사실이냐"라는 댓글부터 "연애 축하한다"까지 다양한 반응이 이어졌다.

한예슬이 남긴 게시물은 곧바로 기사화됐고, 관련 내용이 쏟아졌다. '남자친구가 맞느냐, 아니냐'부터 맞다면 '어떤 사람이냐' 등 궁금증이 폭발했다.

공개된 바에 따르면, 사진 속 훈남은 1981년생인 한예슬보다 10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알려졌다. 과거 연기자로 활동했지만, 현재는 연예계를 떠나 평범한 생활을 하고 있다고. 10살 연상연하 커플이 탄생한 셈이다.

미국에서 태어나 해외에서 학창시절을 보낸 한예슬은 데뷔 때부터 자유분방한 사고를 보여줬다. 가끔 그런 모습이 누군가에겐 불편함을 야기할 때도 있겠지만, 어쨌든 분명한 건 한예슬만의 매력으로 자리잡아 어필했다는 점이다.

그녀의 SNS만 봐도 '하고 싶은 건 다해'라는 마인드가 느껴진다. 파격 핑크 헤어스타일, 코걸이, 과감한 오프숄더 드레스, 뱀 모양 문신 등 '한예슬만의 마이웨이'를 엿볼 수 있다. 남들의 시선에 주눅들지 않는 모습이다.

보통 스타들의 열애는 데이트 사진이 찍혀도 부인하기 일쑤고, 데이트는 집에서 하거나 자동차에서만, 둘이서 만날 땐 모자를 푹 눌러 쓰는 등 숨기려고 애쓰지만 한예슬은 180도 달랐다. 그들과 비교하면 대놓고 공개해서 '장난치는 건가?' 의심할 정도.

만우절 깜짝 이벤트같은 남자친구 공개는 한예슬이라서 더욱 어울리고, 더욱 축하받고 있다.

관련 기사보기
“성시경에게 가스라이팅 당해” A씨, 황당 주장하며 국민청원까지
박수홍 반려묘 다홍, 김희철 애정표현에도 무관심 ‘도도’
''나 혼자 산다'' 전현무, 잠정 하차 후 2년 만에 복귀
아이유, ‘국내 최고 분양가’ 청담 아파트 130억원에 분양…''진정한 영앤리치''
BTS 정국 태몽 알아보니, 황금 빗방울이 내려
"국민 사위 탄생?" 이승기♥이다인, 양가 인사
‘44kg’ 송가인, 반쪽된 트롯 여신
‘배용준 아내’ 박수진, 연예계 활동 재개하나..촬영장 인증샷에 행보 주목
‘백반기행’ 김수미 “황신혜, 이혼 후 우리 집서 지내
임영웅, 발목 부상 투혼 빛바랜 실내 흡연·노마스크 논란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