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성추행·폭행 논란’ 이근 대위

10/14/2020 | 02:16:19PM
‘성추행·폭행 논란’ 이근 대위

해군특수전단(UDT) 출신 유튜브 스타 이근 대위가 성추행 및 폭행 논란을 제기한 유튜버를 고소했다.

이근 대위는 1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허위 사실 유포한 자, 개인 정보 유출자 등 모든 분에게 고소장 보낼 예정입니다. HAVE A NICE DAY”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이근 대위가 이날 서울 강남경찰서를 통해 접수한 고소장이 담겼다. 고소인에는 이근 대위의 이름이 담겼고, 피고소인에는 최근 논란을 연이어 제기한 유튜버의 이름이 적혔다.

해당 유튜버는 최근 이근 대위에 대한 논란을 연이어 제기했다. 해당 유튜버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를 통해 이근 대위가 경력을 위조했고, 성추행을 했고, 폭행을 했다고 폭로했다.

이에 대해 이근 대위는 고소장을 접수하며 대응에 나섰다. 이근 대위가 최근 쏟아지는 논란을 이겨낼지 주목된다.

관련 기사보기
찬열·로제 합성사진 논란
한지민X추자현X한효주 민낯 더 예뻐
“아이린한테 이지매 당해…"
박해미 “악성댓글은 살인자"
한혜진 "11년간 52kg 유지"
‘뽕숭아학당’ 임영웅 MC 데뷔
블랙핑크, 美 포함 아이튠즈 1위
‘나훈아 스페셜’ 10월 3일 긴급편성
BTS, 경복궁서 ‘IDOL’ 열창
YG, 신사옥서 시작될 新 글로벌 도약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