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하리수 "하루 수입? 행사 2개 뛰면 1억"…"재혼은 아직"

08/20/2020 | 02:52:27PM
하리수
지난 18일 유튜브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에는 '하리수가 직접 밝힌 루머와 진실 '남친과 재혼? 하루 수입 1억?' [인터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하리수는 인터뷰에서 "하루 1억 수입이 사실이냐"는 질문을 받았다. 하리수는 "그렇다"라고 대답하며 "(전성기 때) 행사 2개 뛰면 1억을 벌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진호 기자가 "한국보다 중국에서 10배 더 벌었냐. 그럼 하루에 10억 벌은 거냐"고 물어봤고 하리수는 웃음을 터트렸다. 하리수는 "그런 거는 아니고 한국 전성기 때 같이 중국에서 벌은 거다"라고 말했다. 이어 OX 퀴즈가 진행됐다.

"다시 과거로 돌아가도 커밍아웃을 하겠다"라는 질문이 나왔고 하리수는 O라고 답했다. 하리수는 "다시 태어난다면 트랜스젠더가 아닌 여자로 태어나고 싶다"고 운을 뗀 뒤 "커밍아웃 후 힘들었어도 잃은 것보다 얻은 게 더 많았다. 그리고 여러분들에게 받은 사랑이 더 많으니까 견딜 수 있는 거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커밍아웃을 하지 않고 연예계에 데뷔하려 했지만 "호적 때문에 못 했다"라고 덧붙였다.

두 번째 질문은 "내게 대시했던 연예인이 100명 이상이다?"였다. 하리수는 "100명은 아니고 70명 이상은 된 것 같다. 탑급 연예인도 당연히 있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데뷔 전에도 인기 많았다. 그땐 제가 트랜스젠더인지 모르고 접근하는 분들이 많았다. 그땐 모른 채로 만남을 이었다. 그러다 하리수로 활동할 때 그 분을 만났다. 저는 못 알아봤는데 그 분이 '예전에 저랑 식사한 적 있지 않느냐'고 하더라"고 말했다.

재혼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하리수는 X라고 답하며 "현재는 반반이다. 연애는 연애, 결혼은 결혼이다. 결혼 생활에 대해 좋은 것도 있지만 연애만 굉장히 좋은 게 있다. 요즘 인기 드라마인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의 그런 느낌이라고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관련 기사보기
한지민X추자현X한효주 민낯 더 예뻐
“아이린한테 이지매 당해…"
박해미 “악성댓글은 살인자"
한혜진 "11년간 52kg 유지"
‘성추행·폭행 논란’ 이근 대위
‘뽕숭아학당’ 임영웅 MC 데뷔
블랙핑크, 美 포함 아이튠즈 1위
‘나훈아 스페셜’ 10월 3일 긴급편성
BTS, 경복궁서 ‘IDOL’ 열창
YG, 신사옥서 시작될 新 글로벌 도약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