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류현진♥배지현, 부모됐다..17일 득녀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두 건강한 상태”

05/19/2020 | 02:33:54PM
류현진♥배지현, 부모됐다..17일 득녀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두 건강한 상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과 방송인 배지현 부부가 부모가 됐다.

18일 류현진 국내 소속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은 “류현진-배지현 부부는 현지 시간으로 17일 20시 30분경 플로리다 더니든의 한 병원에서 딸을 출산했고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밝혔다.

류현진은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아내와 딸 모두 건강한 상태라서 감사하고 행복하다”고 밝혔다.

류현진, 배지현 부부는 2년 열애 끝에 2018년 1월 결혼했다. 스포츠 아나운서였던 배지현은 미국으로 건너가 류현진의 내조에 힘쓰는 등 미국에서 신혼생활을 이어갔다.

특히 배지현은 남편 류현진의 경기를 매번 함께 했다. 선발로 나선 류현진이 승리할 때나 패할 때나 늘 곁에서 응원하며 남편에게 힘이 돼줬다.

그리고 류현진, 배지현 부부는 지난해 10월 결혼 2년여 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다.

배지현은 임신 후에도 지난해 11월 남편 류현진과 귀국해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냈고 한 달여 뒤 미국으로 돌아갔다. 역대 한국인 메이저리그(MLB) 투수 최고액 기록을 경신하며 토론토 블루제이스로 입단한 뒤 같은 해 12월 다시 함께 한국으로 들어왔다.

이어 지난 2월 훈련을 위해 미국으로 돌아간 류현진은 토론토 훈련에 합류, 배지현은 임신 22주차에도 남편의 훈련 현장을 찾아 응원하고 시범경기에도 참석하는 등 내조를 이어갔다.

그로부터 3개월여 뒤 첫 딸을 품에 안았다는 소식을 전한 류현진, 배지현 부부. 부모로서 인생 2막을 연 두 사람을 향해 축하의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관련 기사보기
황혜영 "뇌종양 10년째 추적 관리중..절개할 수 없는 위치"
어머니 소박한 밥상처럼, 백반은 절제의 맛
이선희, 재혼 14년 만에 협의 이혼
영화인들 피켓시위 "코로나 대책 때문에 영화계가 죽는다"
이연희, 6월 비연예인과 결혼 발표.."인생 함께 하고 싶은 사람 만나"
차태현 공식사과 "실망안겨 죄송…바른 생각 행동하는 배우 될것"
송승헌전소민→기안84김재중, 어버이날 맞아 "부모님, 사랑합니다"
이소은, 결혼 4년만 美서 2세 출산 "코로나19로 우여곡절 많았지만 축복"
온라인 범죄영화 출연 배우 A, 몰카 혐의로 재판…"해당 부분 편집"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