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톰 행크스, 美유명인 첫 코로나19 확진 후폭풍..접촉한 호주 팬들은?

03/12/2020 | 02:50:31PM
톰 행크스, 美유명인 첫 코로나19 확진 후폭풍..접촉한 호주 팬들은?
세계보건기구(WHO)가 11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에 대해 팬데믹(Pandemic)을 선언을 한 가운데 할리우드에서도 첫 사례가 나왔다. 바로 할리우드 톱배우 톰 행크스와 그의 아내인 배우 리타 윌슨.

톰 행크스는 12일 SNS를 통해 “우리 부부는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받았고, 양성 판정이 나왔다”고 밝혀 팬들을 놀라게 했다.

톰 행크스는 코로나19 검사 전 감기에 걸린 것처럼 피곤하고 몸살 증세를 느꼈다고 전했다. 그는 "검사를 받으며 의료진 관찰 속에서 공중 보건과 안전을 위해 필요한 기간만큼 격리된다. 의료진이 말하는 규칙을 따를 것”이라며 자신의 상태를 계속 업데이트하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호주 체류 중인 부부는 현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행크스의 대변인 측으로부터 확진 소식이 가짜 뉴스가 아님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또 "톰 행크스는 미국 유명인 중에서 신종 코로나 확진 사실을 공개한 최초의 사례가 됐다"라고도 보도했다.

부부의 확진 판정은 이들의 건강을 비롯해 여러 우려 속 후폭풍을 몰고 왔다.

일단 톰 행크스가 당뇨병을 앓고 있다는 것도 걱정스러운 상황. 호주 현지 매체는 톰 행크스가 평소 당뇨를 앓고 있어서 코로나19 진행 상황을 유심히 지켜봐야 한다고 전했다. 그는 지난 1992년 영화 '그들만의 리그'에서 야구선수 캐릭터를 위해 일부러 살을 찌우며 건강에 문제가 왔던 것으로 전해진다.

톰 행크스 부부가 현재 호주에 머물고 있는 것은 바즈 루어만 감독의 새 영화 촬영을 위해서다.

전설의 록스타 엘비스 프레슬리의 일대기를 다룬 이 영화는 오는 16일 촬영을 앞두고 있다. 하지만 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영화 촬영에도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영화 제작사인 워너 브라더스 측은 공식 성명을 통해 향후 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워너 브라더스 측은 “우리 구성원들의 건강과 안전이 언제나 최우선"이라며 "전 세계 제작 현장에서 일하는 모두를 보호하기 위해 예방 조치를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런가하면 이들 부부는 지난 3월 7일 오페라 하우스를 방문하기 위해 시드니를 찾았고 당시 본다이 비치를 방문, 시드니 하버 보트 투어 등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호주의 현지 팬들을 만나 악수, 사진찍기 등으로 접촉해 추가 감염자가 없는지에도 비상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톰 행크스의 아들은 쳇 행크스는 12일 자신의 SNS를 통해 공개한 동영상에서 부모님은 현재 영화 촬영차 호주에 계신다. (부모님이)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을 받은 건 사실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방금 부모님과 통화를 했는데 괜찮다고 하셨다. 병에 걸린 것 같지도 않다며 크게 걱정하지 않고 있다고 하셨다.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모두들 걱정해줘서 감사하다고 전해주셨다. 모두들 안전하게 잘 지내시길 바라며 감사하다"라고 감사의 메시지를 띄웠다.

관련 기사보기
'사회적 거리두기 무시' 박지윤, "간섭NO"..최동석 '뉴스9' 하차요구
"명작의 힘"..'라라랜드' 재개봉에도 예매율 1위 '19.8%'
할리우드 배우 레이첼 매튜스 "코로나19 확진 판정...지난주부터 격리"
현빈 2억·한효주·한지민 1억 쾌척···이민호 추가 기부
'기부→촬영연기'..연예계 드리운 '코로나19' 그림자 어떻게 극복 중일까
'미스터트롯' 장민호VS김호중, 1대 1 데스매치 '眞' 누굴까 "창과 방패 대결"
"브리 라슨, '캡틴 마블 2'서 하차하라"···무슨일?
'수미네반찬' 설날 음식 200% 활용 비법 "새로운 음식 재탄생"
방탄소년단 새앨범 선공개곡 ‘블랙 스완’… "깊은 내면의 자전적 가사"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