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백두산' 이병헌X하정우X마동석, 스케일부터 배우까지 초대형 프로젝트 온다

12/04/2019 | 12:35:03PM
'백두산' 이병헌X하정우X마동석, 스케일부터 배우까지 초대형 프로젝트 온다
'신과함께' 시리즈를 제작한 덱스터스튜디오의 신작이자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의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백두산’이 눈 뗄 수 없게 만드는 메인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백두산 화산 폭발을 보도하는 뉴스 앵커의 목소리와 함께 서울 도심 한가운데에서 재난을 맞이하는 인물들의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진으로 건물이 붕괴되는 강남역부터 해일에 휩싸인 잠수교까지 점차 아비규환이 되어가는 재난 현장은 압도적 볼거리를 예고하며 긴장감을 자아낸다. 그 가운데 전역 당일 얼떨결에 남과 북의 운명이 걸린 작전의 책임자가 된 조인창(하정우 분)과 비밀 작전에 합류하게 된 리준평(이병헌 분)은 서로 다른 목적과 개성을 가졌지만 의외의 케미를 발산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어떻게든 작전을 수행하려는 ‘조인창’과 남측의 작전이 그저 무모해 보이기만 하는 ‘리준평’, 그리고 마지막 폭발을 막기 위해 성공 확률을 높이기 위해 애쓰는 지질학 교수 ‘강봉래’(마동석 분), 작전을 계획하는 ‘전유경’(전혜진 분), 반드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지영’(배수지 분)의 모습은 “마지막 폭발을 막기 위한 불가능한 작전이 시작된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각기 다른 방식으로 사상 초유의 재난에 맞서는 이들의 이야기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마지막으로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기 위해 재난 현장 속으로 뛰어드는 ‘리준평’과 ‘조인창’의 모습으로 끝까지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 ‘백두산’은 전에 보지 못한 새로운 스타일의 재난 영화로 올 연말 극장가의 대미를 장식할 것이다.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배우들의 만남, 백두산 화산 폭발이라는 소재와 참신한 상상력으로 새로운 재미와 볼거리를 선사할 영화 ‘백두산’은 오는 19일 개봉 예정이다.

관련 기사보기
'코로나' 영화로 나왔다..."온라인 스트리밍으로 공개"
'사회적 거리두기 무시' 박지윤, "간섭NO"..최동석 '뉴스9' 하차요구
"명작의 힘"..'라라랜드' 재개봉에도 예매율 1위 '19.8%'
할리우드 배우 레이첼 매튜스 "코로나19 확진 판정...지난주부터 격리"
톰 행크스, 美유명인 첫 코로나19 확진 후폭풍..접촉한 호주 팬들은?
현빈 2억·한효주·한지민 1억 쾌척···이민호 추가 기부
'기부→촬영연기'..연예계 드리운 '코로나19' 그림자 어떻게 극복 중일까
'미스터트롯' 장민호VS김호중, 1대 1 데스매치 '眞' 누굴까 "창과 방패 대결"
"브리 라슨, '캡틴 마블 2'서 하차하라"···무슨일?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