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약사가 만든 쿠토 치약

03/27/2019 | 10:12:30PM
약사가 만든 쿠토 치약
쿠토 치약은 포르투칼 치약의 대명사야.

1932년 포루투칼의 알베르토 페레리아라는 약사가 만들었다고 해

그때까지 사람들은 분말로 된 가루를 치아에 묻혀 이를 닦았는데 이 알베르토 페레리아가 오늘날 치약처럼 만들었어.

그래서 아직도 포루투칼 노인분들은 '치약'을 '쿠토 페이스트'라고 부른데.

그런데 이 차약은 오래전에 만들어 져서 그런지 불소나 파라벤이 들어 있지 않아...

알지? 파라벤은 독소라고 불리우며 환경 호르몬 논란도 있다는거.

여튼 이 치약에는 그개 없다는거지... 그래서 애들한테 좋아 근데 단점은 애들은 좀 매워 할 수도 있어...

민트향이 엄청 강하거든..

치카치카를 하고 난후에는 일반 치약에서 나는 달콤함도 없어 그냥 민트향 그리고 개운함... 엄청 개운해 뽀드득하게

이; 치약은 처음부터 구강 내 건강,감염그리고 잇몸질환 예방을 위해 만들어 졌어..

그래서 치약계의 명품이라고 하지.

관련 커뮤니티
엡슨 홈시네마 3020 3LCD 홈씨어터 전용 프로젝터
야마하 사운드바 YAS-207 사용기
다이슨 v6 무선 청소기 후기
에팔레치안 트레일의 동반자 - 아솔로 등산화 후기
퓨러시 리퀴드 주방세제 100% 천연세제 후기
칼로리 제로 - 천연 감미료 스테비아
혁신적 디자인 날개 없는 선풍기 다이슨 AM07
빅 아그네스 쿠퍼 초경량 3인용 텐트 사용후기
닥터 브로너스 매직 리퀴드 솝 사용후기
키헬 수분크림 (Kiehl's Ultra Facial Cream) 사용후기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