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美 여성, 와인 선호한다

08/12/2019 | 07:53:02AM
미국민이 두번째로 선호하는 술은 와인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최근 18세 이상 성인을 대상으로 소비 습관과 관련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에 따르면 가장 선호하는 술은 맥주로, 두번째로 선호하는 술은 와인이다.

애주가들의 29%는 가장 좋아하는 음료를 술로 꼽고 있는데, 술을 선호하는 평균 비율이 2017년에는 26%로 조사됐으며, 1990년대의 19%에서 2000년대 초 21% 로 술을 선호하는 평균 비율이 무려 23%가 상승했다.

또한 애주가의 30%는 와인을 자주 마시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1990년대는 25%에 비하면 5% 이상 상승한 수치이다.

주로 애주가 중 와인 선호도가 높은 연령층은 30-40대이며, 20대에서는 와인을 즐겨 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애주가 남성 중 55%는 맥주를 가장 많이 마시고, 애주가 여성 중 45%는 와인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력과 소득별로도 선호하는 술이 다른 것으로 조사됐는데, 고학력자와 고소득자일 경우 와인을 선호하는 경우가 많았다.

또 저소득층과 저소득자일 경우 맥주를 선호하는 경향이 크다고 나타났으며 설문조사에 참여한 전체 성인의 65%는 현재 와인, 맥주 등 알코올성 음료를 마실 기회가 많이 있지만 34%는 금주가로 절대 술을 먹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윤양희 기자

관련 기사보기
[칼럼] Bury The Hatchet
이사비용 가장 많이 드는 도시는?
얼굴인식, 탑승 수속시간 단축
과학기술학술대회 ‘UKC 2019’ 개최
메릴랜드 오토바이 사고 증가
대학생, 정말 가난하다
미국인 과반수, 여가활동 못한다
“선대들의 애국심과 뜻 이어받자”
[목회칼럼] 무너지는 교회를 회복하는 길
북버지니아 교통국, 재정 지원 시급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