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돈 문제로 56%… 잠 못잔다

08/12/2019 | 12:00:00AM
미국인의 56%가 돈 문제로 수면부족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금융정보사이트 뱅크레이트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성인의 56%는 적어도 돈 문제로 잠을 이루지 못하고 세명 중 한 명은 일상적인 문제로 잠을 잘 못 자는 것으로 조사됐다.

뱅크레이트는 이번 조사에서 미국인들이 주로 수면부족에 시달리는 이유가 성인의 78%는 재정, 대인 관계 등의 걱정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2018년에 실시했던 조사에서 보다 9% 가 증가한 것으로 돈 문제가 성인의 56%를 잠을 못 자게 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 조사에 참여한 뱅크레이트의 분석가는 계획을 세우고 그에 맞게 실행하면서 일을 성사시키는 방법이 잠을 잘 잘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말하면서, 일단 쉽게 생각하면서 기분이 좋아지게 정신을 안정시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인구통계적으로 볼때 X세대(39세-54세) 는 돈 문제로 수면부족에 시달리는 사람이 64%에 이르며, 밀레니엄 세대(23세 -38세)는 58%, 베이붐세대(55세73세)는 54%가 영향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X세대가 다른 세대에 비해 수입도 많고 지출도 많은 편으로 돈에 대한 스트레스를 가장 많이 받는다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에 저소득층이 고소득층에 비해 돈 걱정을 많이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연 소득 3만 달러 이하인 사람의 63%는 8만 달러 이상 버는 사람의 53%에 비해 돈 걱정을 많이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미국민의 51%가 신용카드 부채를 다 상환할 수 있는 능력에 대해 비관적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는데 이와 관련 신용카드 부채를 조금씩 갚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전문가는 조언한다.

한편, 뉴욕병원의 정신의학 교수는 돈 걱정으로 잠을 못 자는 현상은 스트레스를 더 가중시킬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수면 부족으로 인한 건강 상태가 악화 될수 있다고 지적하면서, 정신적 육체적 건강을 위해 잠을 잘 자도록 도와주는 재정적인 사고방식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윤양희 기자

관련 기사보기
가을철 집수리 본격화
워싱턴 ‘모뉴먼트’ 재개장
한인 코디 리, 전 세계 울렸다
[칼럼] 한국의 법치 몰락
총기 폭력… 연간 2290억 달러 든다
DC 백악관 인근서 잇따라 총격 발생
재택 근무 증가, 한인 상권 ‘울상’
[목회칼럼] 우리가 회복해야 할 사랑
골드메달 밀가루 리콜 조치
암트랙, VA‧DC 왕복 10달러 티켓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