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투자 이민(E-B) 금액, 인상 확정

07/02/2019 | 06:45:19AM
투자이민 비용이 85만 달러 인상되는 개정안이 통과되었다.

이민국(USCIS)에 따르면 2017년 제시된 이민국 투자이민 개정안이 최근 백악관 관리예산처(OMB)에서 검토가 마무리돼 효력이 발생될 예정이다. 가장 큰 변화로는 기존 50만 달러였던 투자이민 비용이 135만 달러로 인상되며 고용특구지역(TEA)이 새로 지정된다는 점이다.

개정안 발표 후에는 평균 30일에서 45일의 유예기간이 주어지며, 유예기간 내에는 현재 투자이민법 규정에 따른 I-526 투자이민 청원서 접수가 가능하다. 이번 투자이민 개정안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 번째로, TEA 지역에서 이루어지는 투자이민은 135만 달러이며 이외의 지역은 100만 달러에서 185만 달러로 인상된다.

두 번째로, TEA 지역 선정을 주가 아닌 이민국에서 결정한다. 이제는 실업률이 높은 지역에서만 투자이민을 진행할 수 있다.

투자이민은 학력·경력 등을 필요로 하지 않으며 범죄 경력이 없고 자금 출처만 분명하면 영주권을 받을 수 있다.

국무부는 투자이민을 통해 영주권 비자를 받은 한국인이 2017년 336명에서 지난해 531명으로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지수 기자

관련 기사보기
영·유아 차량 질식사망 ‘경고’
페어팩스 카운티, 홈리스 구걸 금지 추진
워싱턴일원 공항, 출·도착 ‘양호’
홈헬스케어 사업 ‘붐’
한국 건강보험증 도용 ‘처벌’ 강화
대형 체인마켓 어디가 싼가?
40대 이상 80%, ‘치매 걱정’
에어컨 수리, 모르면 당한다
연일 폭염 살인더위 '죽을맛'
휴가철, 장거리 운전 '사고주의'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