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알링턴 학교 ESL 수업 확장

06/05/2019 | 12:00:00AM
알링턴에 위치한 공립학교들이 영어 실력이 부족한 학생들을 위해 영어 수업을 제공한다.

연방 정부는 최근 알링턴 공립학교들에게 영어 사용이 능숙하지 않은 학교 학생 5000명을 위해 영어 수업을 개선 및 제공할 것을 요구했다.

ESL 프로그램이란 '제2 언어로서의 영어(English as a Second Language.ESL)'라는 뜻으로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이들을 위한 영어 교육을 말한다.

새로운 교육 정책은 법무부의 시민 권리부와 버지니아 검찰 동부 지구와의 합의 하에 도달했으며, 합의 조건에 따라 알링턴 공립학교들은 영어 사용에 익숙지 않은 학생을 입학 과정에서 식별해 반을 따로 반에 배치해야 한다.

또한, 학부모들에게 부모가 사용하는 언어를 이용해 자녀의 교육 기회에 대한 정보를 알려야 한다.

학교는 영어 교육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수업을 제공해야 하며 교사들의 영어 강의 실력 역시 평가될 예정이다.

학교는 영어 사용이 미숙한 학생들이 특수 교육을 받는지에 대한 여부과 학교 프로그램이 잘 관리되고 있는지를 포함 그 효과에 대해 평가 및 확인된다.

이지수 기자

관련 기사보기
시니어, 사업 성공율 높다
VA‧MD, 레스토랑 주간
MD 주택 가격 대폭 상승
젊은 취업준비생, DC로 몰린다
헬스케어 잘하고 있는 도시는?
주택구입시, 주위 환경 중요
버지니아, 육아보육비 비싸다
이민장벽 높인 트럼프 ‘제소’
조기 교육, 워싱턴 일원 ‘양호’
[칼럼] Bury The Hatchet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