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국무부, 스리랑카 여행단계

04/22/2019 | 12:00:00AM
국무부가 지난 21일 연쇄 폭탄테러로 290명이 사망한 스리랑카의 자국민 여행 단계를 2단계 '경계강화'(Exercise increased caution)로 올렸다.

국무부는 이날 스리랑카 테러로 인해 여행 단계를 2단계로 조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1단계 '일반적 주의'(Exercise Normal Precautions)보다 높고 3단계 '여행 재고'(Reconsider Travel), 4단계 '여행 금지'(Do Not Travel)보다는 낮다.

국무부는 "테러단체가 스리랑카에서 다시 공격을 모의할 수 있다"며 "테러리스트들은 관광지, 교통 중심지, 쇼핑몰, 지방 정부 시설, 호텔, 클럽, 레스토랑, 종교 시설, 공원 등을 대상으로 경고를 거의 하지 않거나 경고 없이 공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관련 기사보기
한인 여성, 케네디 스쿨 1년만에 졸업
코로나 손실로 경제 회복 10년 걸린다
버지니아비치시 통행금지 발령
DC, 제한속도 20마일 내린다
마이크 혼다 “윤미향 철저히 조사해라”
DC경찰, 메릴랜드 한인 약탈혐의 체포
메릴랜드, 낚시 3일간 무료
버지니아대학, 8월25일 개학
204년 된 DC 교회 시위로 불탔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