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성탄 뮤지컬 ‘베들레헴’ 예수탄생 새긴다

11/29/2018 | 07:27:18AM
열린문 장로교회 문화사역원에서 내달14일과15일 양일간 예수그리스도의 탄생을 찬양하는 크리스마스 뮤지컬 ‘베들레헴’을 선보인다.

작년에 이어 올해 더 짜임새있게 각색된 이번 무대는 ’생명에 대한 의심,무시,갈망,기쁨,누림’등 총5막으로 구성되었으며 지난해 이미 수준급 실력을 검증받은 배우들이 생명에 대한 감사와 찬양을 연기한다.

이번 공연의 총연출을 맡은 이준현 디렉터는 “크리스천인 우리가 ‘생명에 대한 누림’을 과연 제대로 이해하며 살고 있는지를 되짚어보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올해는 만석을 기록했던 지난해보다 더 알찬 내용으로 기획돼 지루할 틈 없는 숨막히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공연 내용은 마리아의 임신을 의심하는 요셉이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며 화합하는 과정을 그린 1막을 시작으로 생명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무시하고 죄악속에 사는 이스라엘 백성들,그 속에서도 하나님의 약속을 믿는 요셉과 마리아, 예수 탄생 이후 새 생명을 얻고 기쁨을 노래하는 사람들과 진정한 누림을 잘못 이해하고 사는 오늘날 우리의 모습까지 베들레헴에서 부터 오늘 현재를 조명한다.

특히 이번 공연은 크리스천 뮤지컬 전문 작곡가 유헤림씨의 창작곡이 추가돼 팝, 발라드, 재즈, 스윙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만들어내는 화려한 선율이 크리스마스 시즌의 분위기를 한층 고조시킬 전망이다.

뮤지컬 ‘베들레헴’의 주인공 역에는 이성호(요셉)씨와 정유리(마리아)씨가 열연하며 이외에도 노련함과 신선함으로 무장한 15명의 배우가 함께한다. 한편 뮤지컬 ‘베들레헴’은 오는 12월 14(금-8시), 15일(토-6시)공연되며 무료 관람이다. 문의)703-318-8970

김윤미 기자

관련 기사보기
아마존, 탄소제로 배송
DC 공립학교 ‘거주지 사기 입학’ 증가
메릴랜드, ‘제3의 성별’ 법안 통과
버지니아 페어팩스 예산안 ‘탄탄대로’
메릴랜드 해안경비대원 테러 혐의 체포
호건 주지사 “대선 관심없다”
국제선 항공기 유류할증료 또 ‘인상’
약물중독 교통사고 급증
DC “주차티켓·견인수익 감소 추세”
‘눈폭풍’ 시간당 백만달러 손해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