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몰카범 신고해 주세요

06/29/2018 | 07:14:06AM
몰카범 신고해 주세요
DC 경찰이 감시카메라에 잡힌 성추행 용의자의 신원을 확인하기 위해 공개수배에 나섰다. 카메라에 잡힌 영상은 남성이 휴대폰을 든 채 치마를 입은 여성의 뒤를 바짝 따라 걷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 영상은 DC 노스웨스트 지역 뉴햄프셔 애비뉴 1100블록에서 지난 13일 오전 8시경에 촬영됐다. 경찰은 이에 대해 알고 있는 정보가 있다면, 202-727-9099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 기사보기
청소년, 우울증‧불안장애 심각
워싱턴 불체자 42만5000명
메릴랜드 ‘리얼ID’ 발급 서비스 강화
버지니아 ‘토네이도 비상 훈련’ 한다
VA 학교 흡연금지 법안 통과
통행료 미납자에 벌금
초콜릿이 마약… 한인들 ‘충격’
DC 혈액부족 사태 심각
워싱턴 메트로 이용자 갈수록 감소 추세
I-66 통행료 ‘교통 체증’ 없앤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