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몰카범 신고해 주세요

06/29/2018 | 07:14:06AM
몰카범 신고해 주세요
DC 경찰이 감시카메라에 잡힌 성추행 용의자의 신원을 확인하기 위해 공개수배에 나섰다. 카메라에 잡힌 영상은 남성이 휴대폰을 든 채 치마를 입은 여성의 뒤를 바짝 따라 걷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 영상은 DC 노스웨스트 지역 뉴햄프셔 애비뉴 1100블록에서 지난 13일 오전 8시경에 촬영됐다. 경찰은 이에 대해 알고 있는 정보가 있다면, 202-727-9099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 기사보기
재미과기협, 경력개발 워크샵 성료
홈리스에 ‘겨울용품’ 전달
BWI 공항 소음 소송제기
총기 자살률 매우 심각
한인업소 ‘히스패닉 시장 공략’
“올해도 고교생 장학금 전달”
I-66 고속차선 더 혼잡해
보험 사기 이영주씨 징역 7년
DC, 가로등 밝기문제 해결되나
롯데플라자 헌던점 ‘오프닝 행사’ 성황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