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한국 방위비 분담률 80% 수준”

05/14/2018 | 07:38:34AM
“한국 방위비 분담률 80% 수준”
미 8군이 주둔하는 평택의 캠프 험프리스. 이 기지의 건설비용은 108억 달러 가운데 92%는 한국이 부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월스트리트 저널은 이같은 내용을 토대로 한국의 방위비 분담률이 종전이 42%보다 훨씬 많은 80%에 이른다고 보도했다.

관련 기사보기
DC, 쥐 많은 도시 전국 4위
내년, 달러/원 환율 완만한 하락
페어팩스 경찰 ‘바디캠’ 도입한다
한국전 참전용사 ‘추모의 벽’ 이름 새긴다
식품 가격담합 마침내 ‘철퇴’
야간 유흥활동 안전·건강하게 만든다
버지니아 ‘로켓기지’ 건설
아동 희귀병 확산 ‘주의요망’
로또 광풍에 전국 ‘들썩’
영스헬스케어 "불우아동 돕는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