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펜스, 귀국길 북미대화 언급

02/12/2018 | 08:31:55AM
펜스, 귀국길 북미대화 언급
문재인 대통령과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0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여자 예선전을 관람하며 대화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펜스 부통령은 최근 방한 일정을 마치고 귀국하면서 북한과의 대화 가능성을 시사한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워싱턴포스트(WP)는 11일 펜스 부통령이 미국으로 돌아오는 전용기 안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전했다. 펜스 부통령은 지난 8일부터 사흘간의 방한 기간 시종 대북 압박 메시지를 내고 북한 대표단과의 접촉을 사실상 거부했었다.

관련 기사보기
워싱턴 ‘첫 눈’ 내렸다
아마존 유치 ‘축복일까, 재앙일까’
연중 최대 폭탄세일… 블랙프라이데이 임박
‘차세대 발전은 우리의 미래’
성직자 아동 성추행 ‘또’ 기소
캘리포니아 85년만에 최대 산불
백인우월주의자 샬롯츠빌 고소
김영천 연합회장 ‘탄핵’ 절차 밟을 듯
WV, ‘낙태제한’ 결정
DC, 무인자전거 새 규칙 적용한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