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2차 셧다운 위기… 하원, 임시예산안 가결

02/07/2018 | 12:00:00AM
연방정부가 또다시 ‘셧다운’(일시적 업무정비) 위기에 처하자 하원이 6일 임시예산안을 일단 통과시켰다.

하원은 이날 예산안 처리 시한인 8일을 이틀 앞두고 추가 임시예산안에 대한 표결을 벌여 찬성 245표 대 반대 182표로 가결, 상원으로 보냈다.

이번 임시예산안 역시 3월 23일까지만 유효한 단기 예산안으로, 2018회계연도가 시작된 지난해 10월 1일 이후 5번째이다. 정부 내 다른 프로그램에 대한 지출은 현 수준으로 유지하고, 국방비는 전년도보다 520억 달러를 늘리는 내용을 담았다.

상원은 이를 7일 표결에 부칠 예정이다. 상원에서도 가결되면 셧다운이 재차 발생하는 사태를 막을 수 있다. 연방정부는 임시예산안 처리가 지연되면서 지난달 20일부터 사흘간 셧다운을 겪은 바 있다.

민주당이나 공화당 모두 셧다운이 반복되는 것은 어떻게든 피하자는 입장이지만, 이민법이 관건이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이민법이 개정되지 않으면 셧다운도 불사하겠다”고 주장하고 있어 예단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미 최대의 범죄조직인 ‘MS-13’ 대책회의에서 “살인자들이 국내에 들어와 살인하도록 내버려두는 허점을 제거하지 않는다면, 셧다운을 하자”고 말한 바 있다.

관련 기사보기
우주 인터넷 시대 활짝 열린다
국방부, 수입철강 규제 지지
이민국 강령서 ‘이민자의 나라’ 삭제
총기규제 집회 열린다
스프레이 독감백신 내년 겨울 ‘재허용’
“치매, 예방과 치료 중요”
워싱턴 학교총격 모의 ‘충격’
트럼프, 추가 대북제재 발표
“총기구매 신원조회 강화”
‘복음전도사’ 그레이엄 타계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