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장애인들에 가족같은 마음”

02/06/2018 | 07:28:37AM
“장애인들에 가족같은 마음”
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이 지난 3일 메릴랜드 애나폴리스 소재 ‘지지스 플레이하우스’(Gigi's Playhouse) 그랜드 오프닝에 참석해 축하하고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지지스 플레이하우스는 다운증후군을 가진 아이들과 가족들을 위해 무료 치료와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애나폴리스에 문을 연 것은 36번째이다. 호건 여사는 “3명의 딸과 2명의 손주를 두고 있는 엄마이자 할머니로서, 또 항암치료 기간 남편을 돌보고 지켜본 경험을 통해, 주위를 더욱 돌아보게 됐다”며 “모든 이들이 평등하게 교육을 받을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보기
하버드대, 입시차별 시위
‘한반도 위기 진단’ 구국 세미나 열린다
‘지금 집 팔려면 가격 내려야’
페어팩스 경찰 개혁진전 ‘탄탄’
한인 변호사, ‘연방판사’ 지명
정치인들 한인타운 찾았다
스테이크하우스 ‘아메리칸 프라임’
연합회장 등록 마감 11월 4일
아테나보험회사 개인정보 유출
위안부, 영화로 진실 알린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