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장애인들에 가족같은 마음”

02/06/2018 | 07:28:37AM
“장애인들에 가족같은 마음”
유미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부인이 지난 3일 메릴랜드 애나폴리스 소재 ‘지지스 플레이하우스’(Gigi's Playhouse) 그랜드 오프닝에 참석해 축하하고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지지스 플레이하우스는 다운증후군을 가진 아이들과 가족들을 위해 무료 치료와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애나폴리스에 문을 연 것은 36번째이다. 호건 여사는 “3명의 딸과 2명의 손주를 두고 있는 엄마이자 할머니로서, 또 항암치료 기간 남편을 돌보고 지켜본 경험을 통해, 주위를 더욱 돌아보게 됐다”며 “모든 이들이 평등하게 교육을 받을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보기
워싱턴 학교총격 모의 '충격'
여자하키 20년만에 정상 탈환
주미대사관 영사과 류인식 참사관 부임
“총기법 강화 지지” 66%… 2년새 껑충
대형 스포츠 기획사들 클로이 김에 눈독
“총기가 아닌 아이들을 보호하라”
라이브 카지노 설맞이 축제
윤성빈, 썰매 첫 금메달
I-66 통행료부과 구간 확대
플로리다 고교 퇴학생 총기난사…17명 사망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