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독거노인에 ‘사랑의 선물’ 전달

12/19/2017 | 07:20:39AM
미주한인노인봉사회(회장 윤희균)가 올 겨울에도 어김없이 독거노인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온정의 선물을 전달했다.

노인봉사회는 16일 버지니아 페어팩스 소재 윤희균 회장 자택에서 제11회 ‘사랑의 선물 전달식’ 행사를 가졌다. 이 행사에는 에버그린과 페어팩스, 탕슨스, 버크, 링코니아, 메리우드, 우드랜드 등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노인아파트의 총무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또 전달식에는 전경숙 이사장과 임원, 서울장로교회 정은혁 목사, 김택용 목사, 박덕준 목사 등이 동참했다.

이번 선물은 180가구가 이용할 수 있는 라면 50박스와 쌀 200포, 김 36박스 등 기초적인 먹거리는 물론, 초코파이 등 간식류가 포함돼 있다. 각 노인아파트 총무들은 식료품과 간식 등 25인분씩 나눠 받은 뒤 대상자들에게 전달했다.

미주한인노인봉사회는 내년 2월10일(토)에도 버지니아 페어팩스 스테이션 소재 서울장로교회(담임 정은혁 목사)에서 300여명의 노인들을 초청한 가운데 구정맞이 경로잔치를 개최할 계획이다.

폴 천 기자

관련 기사보기
VA 여름철 ‘큰돼지풀’ 조심
워싱턴 기습폭우 피해
“경제 탄탄… 과거와는 상황 달라”
MD주민 오히려 증세?
I-66 요금제 시행 ‘효과있다’
워싱턴 간암 사망 전국 ‘최고수준’
EU, 구글에 50억불 과징금 부과
“오메가3, 심혈관질환에 도움 안돼”
알츠하이머 조기 진단 민간투자
트럼프 관세로 신문용지 "불똥”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