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굴축제 집단식중독

11/14/2017 | 07:21:17AM
메릴랜드 보건당국이 최근 오션시티 인근에서 개최됐던 굴 관련 축제에 참석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집단 식중독균 감염 여부를 파악하고 있다.

보건당국은 12일 현재 굴 축제에 참석했던 방문객들 가운데 145명이 식중독균에 감염돼 복통 증상 등에 시달리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지난 4일 오션시티 인근 파거스 아일랜드라는 굴전문 음식점에서 개최됐다. 이 행사는 ‘쉘 샤키드’(Shell Shocked)라는 명칭의 맥주를 곁들인 굴 시식 축제로 유명하다.

메릴랜드 보건국은 당시 축제에 메릴랜드 주민은 물론, 펜실베이니아와 뉴저지, 델라웨어 등에서 방문한 관광객들이 스토마크 플루로 불리는 위장염에 걸린 것 같다고 밝혔다.

파거스 아일랜드 측 총괄 매니저는 식당에서 보건국의 원인 규명 조사에 적극 응하고 있다며 모든 규정은 식품 안전을 적절히 이행했으며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 기사보기
“중국산 스마트폰 사용 조심”
“학교 체육시간 더 늘려야”
MD 학생 가방서 총기 발견
트럼프 3차 반이민 행정명령 ‘위헌’
그라피티 훼손 건물주에 ‘배상 판결’
시카고 한인, 가상화폐 사기
연방상원, 이민법 개정안 ‘부결’
I-66 통행료부과 구간 확대
한국 정부, WTO에 미국 ‘제소’
공화-민주 ‘이민법안’ 잠정합의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