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차 안에 자녀 방치 한국인 부부

10/05/2017 | 07:28:12AM
미국령 괌에서 한국인 판사와 변호사 부부가 자녀들을 차량에 방치한 채 쇼핑을 했다가 주민의 신고로 현지 경찰에 체포됐다 풀려났다.

괌 현지 방송인 KUAM 뉴스는 “한국인 변호사 A(38)씨와 한국인 판사 B(35·여)씨 부부가 아동학대 등의 혐의로 체포돼 기소됐다”고 4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이들 부부는 지난 2일 오후 2시 30분쯤 괌의 한 대형마트에서 쇼핑을 하는 동안 6세 아들과 1세 딸은 차 안에서 자고 있었다. 차의 창문은 올려진 채로, 아이들은 땀에 젖어 있었다고 방송은 전했다.

어린이를 성인 등의 보호 없이 차에 방치할 경우 현행법 위반으로 처벌된다. 마트에서 아이들을 발견한 주민의 신고로 현지 경찰이 출동했고, 경찰관들이 이들 부부가 렌트한 미쓰비시 랜서 차량의 문을 열고 아이들을 구조한 직후인 오후 3시 15분쯤 부부가 나타났다. 하지만 이들 부부는 “쇼핑을 3분 했을 뿐”이라며 혐의를 부인한 뒤 경범죄 처분을 받은것으로 알려졌다.

이현택 기자

관련 기사보기
‘한가위’ 추석맞이 경로잔치 대성황
한미 정상회담 비핵화‧FTA 등 합의
대학기숙사 곰팡이 ‘득실’
이민자 영주권 문턱 높인다
유학생 겨냥 금품 사기 날뛴다
수입품 절반에 관세… 무역전쟁 '전면전'
DC 변두리에 ‘과학기술중학교’ 개교
27년간 '억울한 옥살이' 무죄
VA 닭농장 앵무병 집단 발병
워싱턴 일원, 주차 티켓 발급 대폭 줄었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