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워싱턴에서 바라본 세기의 일식쇼

08/22/2017 | 12:00:00AM
워싱턴에서 바라본 세기의 일식쇼
버지니아 본사 건물에서 21일 특수 렌즈필터를 이용해 카메라로 직접 촬영한 일식 장면. 시간대 별로 달이 오른쪽에서 해를 가리기 시작해 빠져나가는 모습이 고스란히 포착됐다. 오후 1시15분쯤부터 시작된 일식이 2시42분쯤 절정을 이룬 뒤 4시1분에 이르기까지 장장 2시간 46분간 이목을 사로잡았다.

관련 기사보기
윤성빈, 썰매 첫 금메달
I-66 통행료부과 구간 확대
플로리다 고교 퇴학생 총기난사…17명 사망
호프뱅크, 평창 이벤트 마감
아마존, 소매분야서 수백명 감원
법원, 트럼프 DACA 폐지 또 제동
트럼프 “한미 FTA 폐기할 수도”
펜스, 귀국길 북미대화 언급
쇼트트랙 한국에 첫 금메달
“경로행사는 설 명절의 미풍양속”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