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워싱턴 DC 통근시간 전국 ‘2위’

04/14/2017 | 12:00:00AM
워싱턴 DC 지역이 전국에서 2번째로 통근시간이 많이 걸리는 지역으로 조사됐다.

연방 인구센서스국의 최신 조사에서 DC에 거주하는 직장인들은 자신의 차를 몰고 일터에 도착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평균 32.2분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메트로 지하철이나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할 경우 소요되는 시간은 더욱 길어 평균 48.8분에 달했다. 메릴랜드주 타우슨 지역도 전국에서 11번째로 통근시간이 오래 걸리는 곳으로 뽑힌 가운데, 이 지역 자가차량 운전자들은 평균 29.4분, 대중교통 이용자들은 56.1분씩 걸려 출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통근시간이 가장 오래 걸리는 지역은 펜실베이니아주 이스트 스트루스버그로 이 지역 주민들은 자가운전에 평균 37분, 대중교통을 이용할 경우는 무려 88분이 소요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지역 관리들은 뉴욕에서 생활하던 사람들이 좀더 저렴한 집을 찾아 이곳까지 이주하면서 먼 직장으로 출퇴근시간에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는 것으로 분석했다.

뉴욕 맨해튼과 이스트 스트루스버그 사이의 거리는 80마일 가량 떨어져 있다.

이스트 스트루스버그의 경우 특수한 경우라고 볼 수 있어, 사실상 같은 생활권 내에서 미국에서 가장 많은 통근시간이 걸리는 곳은 결국 DC라는 분석이 나온다.

DC는 6년전인 지난 2011년에도 자가운전자의 통근 시간이 34.5분으로 전국 2위를 기록했었다.

폴 천 기자

관련 기사보기
한국인 85명 무더기 입국 거부, 왜?
트럼프, “북한 테러지원국 재지정”
“거북선 모형으로 2세 교육 지원”
이민단속반 ‘여성할례’ 합동단속
“시민권 신청 도와드려요”
블랙프라이데이 무한경쟁 돌입
스쿨버스 운전사, 자폐 어린이 폭행
주택착공 건수, 지난달 큰 폭으로 늘었다
우리교회 ‘오픈콘서트’
‘오피오이드’ 연간 손실 5천억불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3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