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버지니아 학위 취득자 증가세

04/29/2014 | 07:34:40AM
버지니아 주 내 학위를 가진 인구수는 증가한 반면 대학들의 학업 성취도 능력은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비영리 교육기구인 루미나 재단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버지니아 주 내 학위를 가진 인구는 점점 증가하고 있지만 학업 성취도 능력은 전국에서 이전 년보다 한 단계 낮아진 10위를 기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해, 주에 거주하는 25세에서 64세 사이의 노동 인구 중 2년제 및 4년제 대학의 학위를 가진 수는 약 4백40만 명으로 인구 중 45.3%를 차지했다.이전 년도와 비교했을 때 0.3% 증가한 수로 날이 갈수록 학위를 가진 노동자 수는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역과 인종별로 학위를 가진 비율도 발표됐다. DC와 알링턴, 알렉산드리아 지역 내 대학 학위를 가진 인구수는 무려 55%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를 기록했으며 리치몬드 지역은 41.14%로 나타났다. 인종별로는 버지니아 내 아시아 인구가 가장 많이 대학 학위를 가지고 있었으며 66%로 집계됐다. 반면 학위를 가진 인구수가 증가한 것에 비해 버지니아 내 2년·4년제 대학들의 학업 성취도 능력은 전국에서 10위를 기록했다. 이전 년도에 비교하면 한 단계 떨어진 순위로 점점 늘어나는 학생 수에 반해 교육의 질은 점점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보고서를 발표한 루미나 재단은 2025년까지 대학 학위를 가진 노동 인구가 60%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으며 이에 따라 대학들은 좀 더 질적으로 발전된 교육 시스템을 구축 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송지은 인턴기자

관련 기사보기
버지니아 텍 ‘등록금 인상’
VA 인터넷 속도 개선, 온라인 수업 늘려
버지니아 초중교 ‘표준시험’ 축소
UMD·UVA 인기대학 상위권
'가을학기 등록 서두르세요'
평생학습 위한 온라인강좌 개설
VA 매나세스 시티, 등교시간 조정
“인종간 학력격차 해소안 마련하라”
고교 졸업률 전국 중상위권
애난데일 ‘TJ고’ 올해도 4위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