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LPGA-박인비, 텍사스에서 시즌 3승

04/29/2013 | 09:10:46AM
박인비(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세번째 우승을 역전승으로 장식하며 ‘파죽지세’를 이어갔다.

박인비는 28일 텍사스주 어빙의 라스 콜리나스 골프장(파71·6천410야드)에서 열린 노스텍사스 LPGA 슛아웃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4개를 잡아내는 무결점 플레이를 펼쳤다.

공동 2위로 4라운드를 시작한 박인비는 합계 13언더파 271타를 적어내 전날까지 선두였던 카를로타 시간다(스페인·12언더파 272타)를 1타차로 따돌렸다. 올해 신설된 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에 오른 박인비는 LPGA 통산 여섯번째 우승과 함께 상금 19만 5천 달러를 받았다.

이번 시즌 가장 먼저 3승 고지에 올라선 박인비는 세계랭킹과 시즌 상금, 올해의 선수 포인트에서 1위를 달렸다.

특히 이번 시즌 박인비의 3승 중에는 메이저대회인 크라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의 우승컵까지 포함됐다.

아직 시즌 초반이기는 하지만 이번 우승이 독주체제로 가는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 기사보기
한인사회 합동응원전 “탄식”
한인 대다수 "축구 16강" 간다
‘붉은 함성’ 타운 저녁 흔들었다
워싱턴에 울려퍼진 "대~한민국"
물러서면 절벽... "운명 건 게임"
샌안토니오, 우승컵 안아
박인비 “우승 갈증 풀었다”
워싱턴 시니어축구팀 필라 원정 친선경기
김연아, "금메달 도둑맞았다"
한국 여자 쇼트트랙 "금메달" 획득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