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우유만 먹으면 '꾸루룩'… 나도 혹시 이 병?

우유만 먹으면 '꾸루룩'… 나도 혹시 이 병?

우유는 단백질·칼슘·비타민 등 영양소가 풍부해 누구나 즐기는 식품이다. 그러나 우유만 먹으면 배가 아파 화장실을 찾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유당불내증' 환자들이다. 유럽인들보다 아시아인들에게 더 흔히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유당불내증은 왜 생길까 ... read more
여름철, 목소리가 자꾸 갈라지는 이유는?

여름철, 목소리가 자꾸 갈라지는 이유는?

여름은 다른 계절에 비해 목소리가 갈라지거나 쉬워 주의해야 한다. 에어컨 등 냉방기기로 인해 실내외를 오가면서 체온 변화가 급격해지는 것이 주요 원인이다. 갑자기 차가운 바람을 쐬면 후두 근육이 경직될 수 있다. 후두는 목 앞쪽에 위치하는 ... read more
급사 유발하는 혈전, 위험 신호는 '이것'

급사 유발하는 혈전, 위험 신호는 '이것'

혈전(血栓​)은 혈관에 정체된 피가 뭉친 것이다. '피떡'이라고도 불리는데, 급사를 유발할 수 있을 만큼 위험하다. 하지만 2014년 조사 자료에 따르면, 국내 인구의 83%는 혈전 질환(폐색전증) 증상에 대해 모른다고 답했다. 혈전은 생 ... read more

당뇨병, 약만큼 중요한 '식단관리'… 어떻게 할까?

당뇨병은 혈액의 당이 너무 많아 소화·배설 기능 등 건강에 문제가 생기는 질병이다. 8시간 이상 금식 후에 측정한 혈당이 126mg/dL 이상인 경우 당뇨병으로 진단한다. 비만, 생활습관 유전 등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혈액의 ... read more

무더위 잊게 하는 맥주… '이런 사람'은 주의해야

여름에는 무더위를 잊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시원한 맥주를 찾는다. 맥주는 비타민B 등의 영양소가 많이 들어 적당히 마시면 몸에 좋지만, 과하면 건강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하지만 보건복지부 2015년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 read more

무서운 '치질'… 증상 완화하는 생활습관

배변할 때마다 항문이 아파 고통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치질 환자들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우리나라 치질 환자의 수는 85만 명에 달한다. 이처럼 치질은 성별, 나이를 불문하고 흔히 발생하는 질환인데, 예방하기 위해서는 ... read more

많아도 안되고 없어도 안되는 콜레스테롤, 똑똑한 섭취법은?

많은 사람들이 콜레스테롤을 무조건 '몸에 나쁜 성분'으로 알고 있다. 특히 심혈관계 질병을 일으키는 주범으로 알려져 많은 사람들이 먹기를 꺼린다. 그러나 콜레스테롤은 우리 몸에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지방 성분이다. 똑똑한 콜레스테롤 관리법을 알아본다 ... read more

여름에 잘 생기는 '당뇨발' 예방하려면

당뇨병 환자는 여름에 발 관리에 특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당뇨병 환자는 상처가 나면 쉽게 아물지 않는데, 여름에는 특히 증상이 잘 악화되며 심하면 궤양으로 악화되며 썩을 수 있다. 그런데 이 증상이 발에서 가장 잘 나타나 '당뇨발'이 ... read more

변비 없애는 데 효과적인 음식 4가지

변비는 연령대를 가리지 않고 잘 생기는 질환이다. 일주일에 배변 횟수가 세 번이 안 되면 변비다. 변비가 오래 지속되면 아랫배가 불편하고 복통까지 생길 수 있다. 그런데 변비는 특정 음식을 먹으면 증상이 완화되는 경향이 있다. 변 ... read more

밤낮 괴로운 '과민성 방광'

물소리만 들어도 소변이 마려운 사람들이 있다. 과민성 방광 환자들이다. 과민성 방광은 방광 근육이나 배뇨신경 등에 이상이 생기는 것인데 ▲하루 8번 이상 소변을 보고 ▲​참기 어려운 정도의 요의가 있고 ▲​밤중에 소변을 보려고 잠에서 한 ... read more

눈 떨림, 단순피로 아닌 '안면경련' 신호일 수도…

피곤할 때 흔히 겪게 되는 증상 중 하나가 눈 밑이 '파르르' 떨리는 것이다. 보통 휴식을 취하거나 마그네슘을 섭취하면 금세 회복되는데, 증상이 반복적으로 나타나고 의도하지 하지 않았는데 눈이 감기는 현상이 나타나면 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 ... read more

국수 좋아하는 사람, 비만 위험 1.2배… 이유는 뭘까?

비만한 사람은 정상 체중인 사람에 비해 밥은 적게 먹고 면(麵) 음식은 더 즐겨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에 따르면 강원대 의학전문대학원 예방의학교실 이상아 교수팀이 전국 건강검진센터 39곳에서 모집한 40세 이상 성인 ... read more

해외여행 가기 전, 내가 맞아야 할 예방접종은?

직장인 김모(29)씨는 지난 5월 황금연휴에 동남아 여행을 다녀왔다. 여행 전 가족들로부터 예방접종을 권유 받았지만 바쁜 업무와 여행 준비로 접종을 못한 채 여행을 떠났다. 하지만 김 씨는 여행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온 일주일 후부터 메 ... read more

주의해야 할 여성질환 위험 신호는?

여성질환은 단순 염증부터 위험한 종양까지 다양한데, 증상이 있어도 곧 사라질 것이라는 생각으로 방치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하지만 이는 불임까지 이어질 수 있어 지속적인 생리통이나 생리불규칙 등의 증상이 생기면 병원을 찾아 검사받아보는 게 안전하다. ... read more

혈액 깨끗하게 하는 음식 3가지

깨끗하고 맑은 혈액은 온몸의 건강을 책임진다. 우리 몸을 구성하는 각 조직과 세포 구석구석에 산소와 영양소를 공급하고 쌓인 노폐물을 제거하는 게 혈액이기 때문이다. 혈액이 탁하고 끈적해지면 피떡처럼 뭉치는 혈전이 생겨 혈관이 좁아지거나 ... read more

치매 vs 건망증, 어떻게 구분할까?

치매는 노인뿐 아니라 젊은 층까지도 두려워하고 예방하는 질환이다. 흔히 예전보다 기억력이 떨어졌다고 느낄 때 치매 증상은 아닌지 걱정하게 되는데, 이때 생기는 고민이 바로 건망증과 치매의 구분이다. 단순 건망증과 치매는 어 ... read more

손발저림, 치료 필요한 '질환 신호'일 때는?

손이나 발, 혹은 몸의 다른 부위가 찌릿하고 저리는 증상은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한다. 대부분 피가 안 통하는 게 원인이라고 생각하는데, 사실 저린 증상은 단순 혈액순환 문제가 아닌 질환의 신호일 수 있다. ◇손발 저린 주부·당뇨병 환자 ... read more

두통 지속될 때 의심할 수 있는 질환은?

두통의 종류는 다양하다. 머리 주변 근육이 경직돼 생기는 긴장성 두통이나 맥박이 뛰듯 한쪽 머리가 지끈지끈 아픈 편두통은 심각한 질환과 관련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간혹 심각한 질환이 두통을 유발하는 경우가 있다. 전에 없던 두통 ... read more

무릎에서 나는 소리…관절 질환 신호일까?

자리에서 일어나거나 계단을 오를 때 관절에서 ‘뚝뚝’ 소리가 나는 경우가 있다.힘줄이 인대가 뼈와 부딪히면서 생기는 마찰음이다. 가끔가다 나는 한두 번의 소리는 건강을 크게 위협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움직일 때마다 매번 소리가 나거나 통 ... read more

혈압 낮추는 생활습관 3가지는?

오늘은 ‘세계 고혈압의 날’(5월17일)이다. 고혈압은 심장병·뇌졸중 등 여러 합병증을 유발하는 위험 인자다. 해마다 국내 환자가 꾸준히 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현재 우리나라 고혈압 환자는 750만 ... read more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3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