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손발저림, 치료 필요한 '질환 신호'일 때는?

손발저림, 치료 필요한 '질환 신호'일 때는?

손이나 발, 혹은 몸의 다른 부위가 찌릿하고 저리는 증상은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한다. 대부분 피가 안 통하는 게 원인이라고 생각하는데, 사실 저린 증상은 단순 혈액순환 문제가 아닌 질환의 신호일 수 있다. ◇손발 저린 주부·당뇨병 환자 ... read more
두통 지속될 때 의심할 수 있는 질환은?

두통 지속될 때 의심할 수 있는 질환은?

두통의 종류는 다양하다. 머리 주변 근육이 경직돼 생기는 긴장성 두통이나 맥박이 뛰듯 한쪽 머리가 지끈지끈 아픈 편두통은 심각한 질환과 관련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간혹 심각한 질환이 두통을 유발하는 경우가 있다. 전에 없던 두통 ... read more
무릎에서 나는 소리…관절 질환 신호일까?

무릎에서 나는 소리…관절 질환 신호일까?

자리에서 일어나거나 계단을 오를 때 관절에서 ‘뚝뚝’ 소리가 나는 경우가 있다.힘줄이 인대가 뼈와 부딪히면서 생기는 마찰음이다. 가끔가다 나는 한두 번의 소리는 건강을 크게 위협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움직일 때마다 매번 소리가 나거나 통 ... read more

혈압 낮추는 생활습관 3가지는?

오늘은 ‘세계 고혈압의 날’(5월17일)이다. 고혈압은 심장병·뇌졸중 등 여러 합병증을 유발하는 위험 인자다. 해마다 국내 환자가 꾸준히 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현재 우리나라 고혈압 환자는 750만 ... read more

커피 하루 3잔 이상은 위험?

커피를 하루에 한 잔 마시면 근육량이 줄어드는 ‘근감소증’ 예방에 도움이 되지만, 하루 3잔 이상은 오히려 비만 위험도를 1.6배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 가정의학과 김정현·박용순 교수팀은 2009~2010년 국민건강영양 ... read more

'삼킴장애'

나이가 들면 근육도 노화한다. 이로 인해 노인들은 움직임에 불편을 겪는 경우가 많은데, 같은 이유로 음식을 삼키기 어려운 삼킴 장애(연하곤란)가 찾아오기도 한다. 삼킴 장애는 음식물을 목으로 넘기기 힘들거나 식도로 가야 할 음식물이 기도로 ... read more

모든 연령대, 칼슘 섭취 부족… 멸치와 '이것' 함께 섭취해야

칼슘은 뼈를 건강하게 하고 혈액순환을 원활히 해 우리 몸에 꼭 필요한 미네랄이다. 그런데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모든 연령대에서 칼슘 섭취량이 권장 섭취량의 69.7%밖에 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아기에는 칼슘 ... read more

아침에 먹으면 좋은 식품

하루 일과를 시작하는 아침을 기분 좋게 시작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Mail)이 최근 잠에서 잘 깨고 아침에 활력을 느끼게 하는 데 도움을 주는 음식 10가지를 발표했다. '더 디톡스 키친 바이블'을 쓴 영국의 유명 영양 ... read more

운동 전에는 지구력 높이는 '비트', 운동 후에는?

운동은 꾸준히 하는 것만으로도 우리 몸을 건강하게 만든다. 하지만 특정 식품을 먹고 운동하면 건강 효능이 배가 된다. 운동 전후에 챙겨 먹으면 칼로리 소모와 근육 형성, 근육통 완화를 돕는 음식들을 알아본다. ◇운동 전에 ... read more

희끗한 새치, 뽑지 말고 잘라야 하는 이유는?

흰머리는 더 이상 나이 든 사람만의 고민이 아니다. 공부나 업무 스트레스 등으로 생긴 '새치'를 고민하는 젊은 층이 늘고 있다. 흰머리와 새치 간 의학적인 차이는 없다. 보통 흰머리는 노화로 인한 현상을, 새치는 흰머리가 날 나이가 아 ... read more

겨울보다 위험한 '봄철 심혈관질환'… 노인·여성 특히 주의

봄에는 알레르기성 비염이나 천식뿐 아니라 심혈관질환이 발생할 위험도 크다. 뇌졸중(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는 병)·심근경색(심장에 혈액이 공급되지 않아 심장근육이 괴사하는 병) 같은 심혈관질환은 흔히 겨울에 조심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 read more

골다공증 환자, 걸레질·기침만으로 뼈 부러진다?

골다공증은 뼈 구조 자체에는 아무런 이상이 없으면서 칼슘 등 뼈를 구성하는 미네랄이 지나치게 부족해서 생기는 질환이다. 골다공증 환자는 이미 약해진 뼈가 일상 중 작은 충격에도 쉽게 부러질 수 있다. 주로 척추·손목·엉덩이뼈에서 골절 ... read more

치주질환 예방법

치주질환은 잇몸 관리만 잘 해도 막을 수 있다. 경희대치과병원 치주과 신승윤 교수는 "전체 인구의 80%가 꾸준히 관리만 하면 치주염 예방이 가능하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치주염이 워낙 흔하다 보니, 잘못 알려진 잇몸 관리법이 적지 ... read more

약(藥)마다 다른 '복용 시간'… 꼭 지켜야 할까?

진통제는 식후, 골다공증약은 식전… 우리가 먹는 약들의 복용시간은 식후 30분·식사 전·취침 전 등으로 다양하다. 약에 따라 정해진 복용 시간을 정확히 지켜야 부작용이 줄고 약효가 잘 나타난다. 오늘(4일) 식품의약품안전 ... read more

환절기 피부 발진, 통증 심하면 '대상포진' 의심해야

몸의 면역력이 떨어지는 환절기에는 눈병·독감뿐 아니라 '대상포진'도 주의해야 한다. 대상포진은 잠복했던 수두 바이러스가 활성화돼 나타나는 질환이다. 피부병과 증상이 비슷해 보이지만, 신경 이상에 의한 신경통이기 때문에 ... read more

과민성 장증후군, 이 음식 피해야

밀·보리, 유제품도 주의 긴장하거나 스트레스받을 때 유독 배가 아픈 사람은 '과민성장증후군'일 확률이 높다. 과민성장증후군은 말 그대로 장(腸)이 예민하게 반응해 복통·복부 팽만감·설사·변비 등이 자주 나타나는 질환이다. 과민성장증후군이 있으면 ... read more

나이대별 눈 관리법

최근 들어 스마트폰 사용자 수가 많아지고, 공기도 안 좋아지면서 눈 건강을 위협하는 위험 요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눈 관리에 더 신경 써야 할 때인 것인데, 연령대별로 유독 주의해야 할 것들이 있다. ◇10대, 시력 나빠지지 않는 생 ... read more

창덕궁의 낮, 경복궁의 밤

궁궐에 봄이 만개했다. 창덕궁 후원의 연못인 관람지(觀纜池) 생강나무가 15일 가장 먼저 꽃망울을 터뜨렸고 낙선재 매화는 막 개화를 시작했다. 별빛 아래 경복궁 전각의 속살을 걸어보는 '경복궁 별빛야행' 상반기 프로그램도 20일 문을 열 ... read more

봄맞이 독소 배출법

자연이 생기를 되찾으며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봄이 찾아왔다. 봄을 맞아 몸속에 쌓인 독소를 배출시키는 것은 어떨까? 독소를 배출을 돕는 생활습관을 알아봤다. ◇일어나자마자 스트레칭하기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간단한 스트레칭을 하는 게 ... read more

한국인 위암 예방 수칙

대한암예방학회가 오는 17일 '암 예방의 날'을 맞아 '한국인 맞춤형 위암 예방 건강수칙'을 발표했다. 위암은 현재 국내 암 발병률 2위를 차지할 정도로 흔한 질환이다. 발표된 수칙에 따르면 음식을 최대한 싱겁게 먹고, 가공식품이나 훈제식 ... read more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3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4uhomepag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