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사 | 구독신청 |

'꿈의 휴양지' 몰디브

09/12/2018 | 03:20:29PM
'꿈의 휴양지' 몰디브
꿈의 휴양지로 불리는 몰디브. 모든 이들의 오랜 로망이자 최고의 신혼여행지로 다시 꼭 방문하고 싶은 여행지로 꼽힌다. 1년 365일 푸른 하늘과 햇살, 그리고 투명한 에메랄드빛 바다가 공존하는 곳으로 몸을 움직이고 액티비티를 찾아 헤매기보다 푸른 바다를 바라보거나 간단한 물놀이를 하는 것만으로도 힐링과 재충전을 할 수 있는 곳이다.

몰디브 여행의 가장 큰 매력은 독특한 콘셉트의 리조트에서 즐기는 여행이다. 그중 인도양 바닷속에서의 우아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곳이 있다. 몰디브에 이런 수중 레스토랑을 갖춘 리조트 중 니야마 리조트는 인공적인 아쿠아리움처럼 사육된 돌고래가 아닌 수심 6m의 레스토랑에서 인도양을 유영하는 열대어와 야생 돌고래를 파노라마형 통유리를 통해 감상할 수 있는 곳이다.

이 리조트의 구조는 특이하다. 섬 두 개가 다리로 연결되어있고 각 섬은 이름으로 불린다. 하나는 'Play', 다른 하나는 'Chill'이다. 'Play'는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어 말 그대로 놀고 즐기기에 좋은 섬이다. 메인 풀장과 아이들이 놀 수 있는 유스 풀장이 있다. 반대로 'Chill'은 해변이 잔잔하고 고요하다. 넓고 고운 모래의 화이트샌드 해변에서는 셔터를 마구 눌러도 화보가 되며 선베드에 누워 여유를 즐길 수 있다. 투숙객에게 빌려주는 자전거를 타고 섬 구석구석을 달리다 보면 무인도에 홀로 남겨진 착각이 들 정도다. 현재 가족 단위의 투숙객에게는 어린이 두 명까지 무료 숙박과 식사를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관련 기사보기
미소 속에 비친 황금빛 영혼 '바간&양곤'
푸른 바다가 눈앞에...조용한 해변의 숙소
방송에 소개된 여행지 가본 적 있다
알프스의 나라, 오스트리아
빅토리아 하버 너머 섬 여행
하얗게 농익은 신비 '파묵칼레'
"노르웨이만의 경이로운 자연을 경험하세요"
캐나다, 환상적인 절경이 눈앞에
인류사의 보물을 품다, 영국 맨체스터
동·서양 문화의 공존, 마카오
comments powered by Disqus
미주조선일보 회사소개 지면광고 구독신청 기사제보 온라인광고 인재초빙 미주조선 TEL(703)865-8310 FAX(703)204-0104
COPYRIGHT ⓒ Chosunilbousa.com 2007 - 2018 이메일 | 개인정보보호정책 | 저작권안내 | 콘텐츠 제휴문의
뉴스 및 콘텐츠를 무단 사용할 경우 저작권법과 관련,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by 4uhomepage.com